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고도원의 아침편지 (2945)
당신의 웃음 덕분에

"당신이 합석해준 덕분에
우리의 아침도 풍요로워진걸요.
웃음을 나눌 수 있었으니까요. 웃음은 사람들의 마음을
연결해주는 가장 빠른 수단이라고도 하잖습니까.
아무리 작은 웃음과 유머도 딱딱했던 관계를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힘을 가지고 있지요."


- 스탠 톨러의《행운의 절반 친구》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장 행복하다고 느낄 때  (0) 2008.10.04
작은 변화  (0) 2008.10.04
당신의 웃음 덕분에  (0) 2008.10.02
바로 지금  (0) 2008.10.01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바로 지금
우리 모두는
삶, 사랑, 모험에 대한 꿈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슬프게도 우리는 그것들을 시도해서는
안 되는 이유들로만 무장하고 있습니다.
그런 이유들은 언뜻 우리를 보호해 주는 듯하지만,
사실은 우리를 가두고 삶에 거리를 두게 합니다.
삶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짧습니다.
만일 타야 할 자전거와 사랑해야 할
사람들이 있다면, 바로 지금이
그것을 할 때입니다.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작은 변화  (0) 2008.10.04
당신의 웃음 덕분에  (0) 2008.10.02
바로 지금  (0) 2008.10.01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우리 마음이
의심과 악의로 가득 찼을 때는
남들이 우리를 달갑지 않게 여긴다는 것이 느껴진다.
그런 부정적인 느낌은 우리의 대인관계에 영향을 미쳐
불행을 가져올 때가 많다. 이 생의 삶을 보더라도
우리가 이타적일수록 더 행복해지는 반면에
악의와 미움에 의해 행동할수록
더 불행해진다.


- 달라이라마의《평화롭게 살다 평화롭게 떠나는 기쁨》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신의 웃음 덕분에  (0) 2008.10.02
바로 지금  (0) 2008.10.01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다크서클  (0) 2008.09.26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그대와의 인연

"옷깃만 스쳐도 인연은 인연입니다.
윤회나 환생을 믿지 않더라도 소중하지 않은
인연은 없지요. 처음엔 사소하여 잘 알아보지
못할 뿐, 이 사소함이야말로 존재의 자궁 같은 것.
블랙홀이나 미로일 수도 있지만 바로 이곳에서
꽃이 피고 새가 웁니다. 그렇다면 최소한
65억 분의 1의 확률로 만난 그대와의 인연,
그 얼마나 섬뜩할 정도로 소중한지요.


- 이원규의《지리산 편지》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로 지금  (0) 2008.10.01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다크서클  (0) 2008.09.26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네가 올 줄 알았어
너무나도 친한 두 친구는 
같은 부대원이 되어 전쟁에 출전하게 되었다. 
친구 중 한 명이 적탄에 맞고 사선에 쓰러졌다. 
소대장의 만류에도 다른 친구는 뛰어나갔다.
그 친구 역시 총탄에 맞아 헐떡이며 돌아왔다.
"자네 친구는 죽었어. 
왜 그렇게 무모한 일을 한 거지?"
그 다그침에 친구는 희미한 미소를 지었다.
"저는 큰 얻음이 있었습니다. 그 친구가 제게 
말하더군요. '네가 올 줄 알았어'라고요"


- 희망씨의《씨앗을 파는 가게》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심과 미움을 버리라  (0) 2008.09.30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다크서클  (0) 2008.09.26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새로운 발견  (0) 2008.09.24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다크서클

우리의 건강 목표가 무엇이든
임파계통을 최대한으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들은 면역체의 핵일 뿐만 아니라 100조 개의 세포가
생산해 내는 노폐물을 수거하고 제거하는 일을 담당한다.
이따금 경고성 증상들이 나타난다. 자극이나 통증,
신경과민, 우울, 불안, 걱정 등이다.
또 다른 징후들로는 역한 구취나 체취,
누렇게 뜬 얼굴, 특히 눈 주위에
드리워진 다크서클 등이 있다.


- 하비 다이아몬드의《내 몸이 아프지 않고 잘 사는 법》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그대와의 인연  (0) 2008.09.29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다크서클  (0) 2008.09.26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새로운 발견  (0) 2008.09.24
내적 미소  (0) 2008.09.23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하나님은 한 번도 쉽게 '이것이다,
여기 네가 원하는 것이 있다' 하고
보여주신 적이 없다. 그것은 아마도
나로 하여금 알게 하기 위해서였으리라.
쉽게 얻은 것은 오래 남지 못한다는 것을.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지고,
힘겹게 얻은 것은 끝끝내 남아
훌륭한 스승의 역할을 한다는 것을.


- 최호숙의《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섬, 외도》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네가 올 줄 알았어  (0) 2008.09.27
다크서클  (0) 2008.09.26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새로운 발견  (0) 2008.09.24
내적 미소  (0) 2008.09.23
기적의 탄생  (0) 2008.09.22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새로운 발견

"우리가 무언가에 몰입하면
새로운 것이 보이기 시작하죠."
"이전까지 '내가 어떻게 그걸 하겠어?',
'내가 왜 해야하지?'라고 생각하던 이들도
무언가에 진정으로 몰입하게 되면 그걸 달성하기 위해
자신의 모든 에너지와 역량을 쏟아부을 수 있게 됩니다.
그 순간에 무언가 더 중요한 것을 발견하도록
가치체계가 바뀌는 거죠."


- 유영만의《기린과 코끼리에게 배우는 공생의 기술》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크서클  (0) 2008.09.26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새로운 발견  (0) 2008.09.24
내적 미소  (0) 2008.09.23
기적의 탄생  (0) 2008.09.22
부부의 시선  (0) 2008.09.20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내적 미소
옛날 중국의 도교에서는 
지속적인 내적 미소, 곧 자신에 대한 미소는 
건강과 행복과 장수를 보장한다고 가르쳤다. 
왜일까? 자신에 대한 미소는 자신에게 
사랑을 쪼이는 결과를 가져오기 때문이다. 
자신은 자신의 가장 좋은 친구이다. 
내적 미소를 가지고 사는 삶은 
자신과 조화를 이루는 삶이다.


- 만탁 치아의《자가치유 건강법》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쉽게 얻은 기쁨은 빨리 사라진다  (0) 2008.09.25
새로운 발견  (0) 2008.09.24
내적 미소  (0) 2008.09.23
기적의 탄생  (0) 2008.09.22
부부의 시선  (0) 2008.09.20
인연의 시작  (0) 2008.09.19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기적의 탄생

지금 이 순간
인식이 깨어 있는 사람은
달리 애쓰지 않아도 저절로 아름다워지고,
평화와 기쁨 그리고 행복을 자연스럽게 뿜어낸다.
고요하게 살짝 떠올리는 미소와
사랑을 담은 마음은
그 자신을 새롭게 거듭나게 하며,
이들로 인해 기적이 일어난다.


- 틱낫한의《살아 있는 지금 이 순간이 기적》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새로운 발견  (0) 2008.09.24
내적 미소  (0) 2008.09.23
기적의 탄생  (0) 2008.09.22
부부의 시선  (0) 2008.09.20
인연의 시작  (0) 2008.09.19
작가 최인호와 당뇨병  (0) 2008.09.18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