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47 TOTAL 1,138,856
분류 전체보기 (4495)
사랑한다고 말하자

사랑하기만도 너무 짧은 인생.
소중한 사람들에게 사랑한다고 말하자.
있는 그대로를 감사하자.
지금, 이 순간
행복 하자.
마음껏 누리자.
행복하기만도 너무 짧은 인생.


- 박영신의《옹달샘에 던져보는 작은 질문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한다고 말하자  (0) 09:30:03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자기만의 무늬

자기 무늬의 교본은 자기 머리에 있어.
그걸 모르고 일평생 남이 시키는 일만 하다가
처자식 먹여 살리고 죽을 때 되면 응급실에서
유언 한마디 못하고 사라지는 삶...
그게 인생이라면 너무 서글프지 않나?
한순간을 살아도 자기 무늬로 살게.


- 김지수의《이어령의 마지막 수업》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한다고 말하자  (0) 09:30:03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얼마나 짧은가

얼마나 짧은가.
사랑하기만도 너무 짧은 인생.
나는 누구를 미워하고 있는가?
나는 누구를 욕하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짜증 내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화를 내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섭섭해하고 있는가?


- 박영신의 《옹달샘에 던져보는 작은 질문들》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한다고 말하자  (0) 09:30:03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당신의 마지막 연인

자연인의 아내이었다가
어부의 아내이었다가
자유로운 영혼이었다가

지금은
당신의 마지막 여인이고 싶습니다

시인으로
다시 태어나
만인의 연인이고 싶습니다


- 이영월의 시집《하늘길 열리면 눈물의 방》에 실린
시〈숲의 미로〉전문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잘' 나이 든다는 것

그러므로 '잘' 산다는 말은
'잘' 나이 든다는 말과 다르지 않습니다.
살아 있으면 나이는 저절로 쌓아지지만,
잘 나이 들어 젊은 시절보다 멋있는 사람이 되는 건
쉬운 일이 아닙니다. '멋진 여자', '멋진 남자'가
되기보다 '멋진 인간'이 되겠다는 목표를
세운 사람은, 무엇이 사소하며 무엇이
중요한지 쉬이 알게 됩니다.


- 김흥숙의《우먼에서 휴먼으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우표 없는 기도

내 일생 동안
편지로 집을 지었네
사랑의 무게로 가득한 사계절의 집
나는 저세상으로 다 이고 갈 수도 없고
세상에 두고 가면 누가 다 읽을까?
이 많은 사랑의 흔적 어떻게 버릴까
오늘도 고민인데 편지의 집 속에 사는 이들이
나를 향해 웃다가 울다가 노래하다가
마침내 내 안에 들어와
우표 없는 기도가 되네


- 이해인 시집《희망은 깨어있네》에 실린
시〈편지의 집〉전문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0) 2021.11.26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몸부터 따뜻하게

마음이 우울하고 외로울 때
마음을 바꾸기 어렵다면 몸부터
돌보는 것이 좋습니다. 예를 들어,
옷을 따뜻하게 입고, 따뜻한 차와 음료를
자주 마시며, 입맛이 없더라도 뜨거운 국물에
갓 지은 따뜻한 밥을 먹는 것입니다. 좀 더 여유가
있다면 가까운 온천이나 마사지 숍을 들르거나
편안한 이불이 있는 숙소에서 하룻밤을
지내보는 것도 좋습니다.


- 문요한의《이제 몸을 챙깁니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0) 2021.11.26
다수를 위한 사랑  (0) 2021.11.25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자신과의 대화

우리는 어디에 살든,
어떤 직업을 갖든 항상 주변 사람들과
편하고 즐겁게 지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그러기 위해서는 나 자신과 나의 마음을
먼저 잘 이해하고 표현할 수
있어야 한다.

- 김호언의《소리지르면 건강해진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0) 2021.11.26
다수를 위한 사랑  (0) 2021.11.25
가까이 보면 볼수록  (0) 2021.11.2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매일
아무런 문제 없이
좋은 일만 계속된다면
일주일 정도는 기분이 좋을지 모릅니다.
하지만 한 달 그리고 일 년 동안 그런 상태가
지속되면 사는 보람을 느끼지 못합니다. 고생을
하고 괴로운 일을 겪어야 새로운 것을 배울 수
있습니다. 괴로운 일이나 망설여지고
모순되는 일을 만났다면
정면으로 마주하세요.


- 마쓰우라 야타로의《울고 싶은 그대에게》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0) 2021.11.26
다수를 위한 사랑  (0) 2021.11.25
가까이 보면 볼수록  (0) 2021.11.24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만들려면  (0) 2021.11.23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다수를 위한 사랑

우리가 사랑을 너무
개인적 차원으로 생각하는 데 문제가 있다.
사람들은 흔히 사랑과 정의가 상충하는 것으로
생각한다. 사랑은 따뜻하고 정의는 차갑다고 생각하며,
사랑은 용서하고 감싸주는 것이라 여기고 정의는
투쟁적이라고 생각하기 쉽다. 하지만 정의란
다수를 위한 사랑이다. 오히려 진짜 사랑,
왼손이 하는 일을 오른손이 모르게 하는
순수한 사랑이다. 받는 자를 비굴하게
하지 않는 건강한 사랑일 수
있기 때문이다.


- 길희성의《종교에서 영성으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신과의 대화  (0) 2021.11.27
괴로운 일이 생겼을 때  (0) 2021.11.26
다수를 위한 사랑  (0) 2021.11.25
가까이 보면 볼수록  (0) 2021.11.24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만들려면  (0) 2021.11.23
영어를 잘 배우려면  (0) 2021.11.22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1/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