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 TOTAL 1,127,238
분류 전체보기 (4305)
'천년손이'라는 이름

"반갑습니다, 지우님.
저는 천년손이입니다. 이곳 소장이죠."
천년손이라니, 처음 듣는 독특한 이름이었다.
천년손이는 모습만 아이였지 전혀 아이 같지
않아서 이름만 부르기가 왠지 껄끄러웠다.
지우는 천년손이처럼 이름 뒤에
'님'을 붙여 불렀다.
"안녕...하세요. 천년손이님."


- 김성효의《천년손이 고민해결사무소》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년손이'라는 이름  (0) 2021.04.14
뭔가 다르게 사는 것  (0) 2021.04.13
텅 빈 안부 편지  (0) 2021.04.12
남의 말을 잘 듣는 법  (0) 2021.04.10
벚꽃이 눈부시다  (0) 2021.04.09
어느 날은 해가 나고, 어느 날은 비가 오고  (0) 2021.04.08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뭔가 다르게 사는 것

인생의 목적은
행복해지는 것이 아니다.
의미 있게 사는 것, 명예롭게 사는 것,
연민하며 사는 것, 그리고 자신이
살아온 것과 뭔가 다르게
사는 것이다.
(랠프 왈도 에머슨)


- 제이크 듀시의《오늘부터 다르게 살기로 했다》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년손이'라는 이름  (0) 2021.04.14
뭔가 다르게 사는 것  (0) 2021.04.13
텅 빈 안부 편지  (0) 2021.04.12
남의 말을 잘 듣는 법  (0) 2021.04.10
벚꽃이 눈부시다  (0) 2021.04.09
어느 날은 해가 나고, 어느 날은 비가 오고  (0) 2021.04.08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텅 빈 안부 편지

시인 새뮤얼 테일러 콜리지가
1822년에 레이크 지방에서 산책을 하다가 경험했다.
'형편이 넉넉하지 않았던 어느 날에 나는 작은 시골집을
지나가고 있었다. 배달부가 이 집 여자에게 우편요금으로
1실링을 요구했지만 여자는 지불할 의사가 없어보였다.
그리고 결국에는 편지를 받지 않겠다고 했다. 내가
요금을 지불하고, 배달부가 시야에서 사라졌을 때
여자는 내게 아들이 안부를 전해주기 위해 보낸
편지이며 돈을 지불할 필요가 없었다고
말했다. 나는 봉투를 열어보았고,
안은 텅 비어 있었다!


- 클라이브 윌스의 《의도하지 않은 결과》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년손이'라는 이름  (0) 2021.04.14
뭔가 다르게 사는 것  (0) 2021.04.13
텅 빈 안부 편지  (0) 2021.04.12
남의 말을 잘 듣는 법  (0) 2021.04.10
벚꽃이 눈부시다  (0) 2021.04.09
어느 날은 해가 나고, 어느 날은 비가 오고  (0) 2021.04.08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남의 말을 잘 듣는 법

스스로에게 물어보세요.
'상대방이 나에게 전하고 싶은
마음이 무엇인가?' 이렇게 살펴보면
상대방의 동기가 보입니다. 상대방의 마음을
이해하면 바르게 응할 수 있습니다. 말의 형태에서
핵심을 놓치지 마세요. 그러면 남의 말을
잘 듣고 소통할 수 있습니다.


- 용수 스님의《사자》중에서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벚꽃이 눈부시다

수줍게 핀 수선화가 보인다
신작로 길 개나리도 보인다
군락을 이룬 벚꽃이 보인다

손길 닿지 않아도
발길 닿지 않아도
봐주는 이 없어도

본분 다하며
말 없는 몸짓으로 피워내는
그대는 나의 스승입니다


- 이영월의 시집《하늘길 열리면 눈물의 방》에 실린
시〈해미천을 걷다가〉(전문)에서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어느 날은 해가 나고, 어느 날은 비가 오고

"냄새날 때가 있는가
하면 목욕할 때도 있는 거지.
삶은 늘 새로운 찰나의 연속이야.
누가 공을 던져주는 때가 있는가 하면
그러지 않는 때도 있어. 어느 날은 해가 나고
어느 날은 비가 와서 다 젖게 되는 게 삶이야.
그렇게 변하는 삶에서 변하지 말아야 한다고
주장하는 사람은 괴로워지게 되어 있어.
그럴 필요가 없는데 말이야."


- 디르크 그로서의《우리가 알고 싶은 삶의 모든 답은
한 마리 개 안에 있다》중에서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세상에서 가장 인내심이 강한 사람

만약 어머니가
세상에서 가장 인내심이 강한 분이
아니라면 나는 학교 문턱도 밟지 못했을
것이다. 주변에서 모두들 나를 정신과에
한 번 데려가보라고 권했지만 어머니는 그저
참을성 있게 기다렸다. 얼마나 오래 걸리든
내가 세상을 편하게 받아들이게 될 때까지
무한한 애정으로 감싸며 말이다.


- 벤 호로위츠의《하드씽》중에서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진정한 자유'는

진정한 자유는
자신의 전 존재를 두고
헌신할 새로운 가치, 새로운 목적,
새로운 의미를 발견하고 새로운 사회적
관계로 나아갈 때 비로소 완성된다.


- 길희성의《종교에서 영성으로》중에서 -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사회의 치유'를 위하여

도피성 영성도 아니고
폭력적 행동주의도 아닌
제3의 길을 찾아야 한다는 데
양식 있는 사람은 모두 공감할 것이다.
마음의 치유뿐 아니라 사회의 치유를 바라는
마음을 함께 품고, 세상의 아픔을 온몸으로
안고서 자기 마음의 평화를 위해
고민하는 사람도 많다.


- 길희성의《종교에서 영성으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세상에서 가장 인내심이 강한 사람  (0) 2021.04.07
진정한 자유'는  (0) 2021.04.06
'사회의 치유'를 위하여  (0) 2021.04.05
헬퍼스 하이(Helper's High)  (0) 2021.04.03
자연의 선물  (0) 2021.04.02
'위대한 혼'의 힘  (0) 2021.04.0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헬퍼스 하이(Helper's High)

남을 돕는 과정에서
일어나는 몸과 마음의 긍정적인 변화를
헬퍼스 하이(Helper's High)라고 한다.
우울감에서 벗어나고 싶다면 미소를 짓건,
작은 선물을 하건, 짐을 들어주건, 맛있는
음식을 대접하건, 이야기 상대가 되어주건...
다른 사람을 행복하게 해줄 수 있는
작은 일 한 가지를 하라.

- 이민규의《생각의 각도》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정한 자유'는  (0) 2021.04.06
'사회의 치유'를 위하여  (0) 2021.04.05
헬퍼스 하이(Helper's High)  (0) 2021.04.03
자연의 선물  (0) 2021.04.02
'위대한 혼'의 힘  (0) 2021.04.01
당신이 건강해야 할 이유  (0) 2021.03.3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1/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