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골 아낙들의 '자기 밭'

2024. 5. 2. 20:13

나만이 아니다.
시골 아낙들은 하나같이
산과 들에 자기만의 밭을 가지고 있다.
2월 말이나 3월 초에 뜯는 씀바귀와 냉이,
고들빼기를 시작으로 여러 가지 밭을 가지고 있다.
그들은 어디에 어떤 밭이 있는지 잘 알고 있다. 불문율일까?
시골 사내들은 좀처럼 가까운 산이나 들의 나물 밭에는
가지 않는다. 그쪽은 아낙네들에게 주고 그들은 더 멀고,
깊고, 높은 산으로 간다. 그들은 버섯에도 밝다. 어디에
송이밭이 있고, 능이밭이 있는지 안다. 노루궁둥이버섯이
어느 나무에 나는지 안다. 언제 가야 싸리버섯을
만날 수 있는지 안다.


- 최성현의 《무정설법, 자연이 쓴 경전을 읽다》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첫사랑 소녀  (0) 2024.05.06
색종이 접는 기술  (0) 2024.05.03
영혼이 우리를 설레게 한다  (0) 2024.05.01
저기 엄마가 걸어오네  (0) 2024.04.26
하늘과 땅의 기운  (0) 2024.04.2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영혼이 우리를 설레게 한다

2024. 5. 1. 10:09

우리를 설레게
하는 것은 영혼이다.
영혼 없이는 인생의 시험과
고난에 바스러질 가능성이 크다.
우리는 초월적이지 못한 채로 물질주의자들의
가치관에 억눌려 있다. 우리가 우리 스스로를
현실주의를 가장한 비관적 세계관에
고통받도록 내버려두는 것이다.


- 마크 마토우세크의 《인생의 12가지 원칙》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색종이 접는 기술  (0) 2024.05.03
시골 아낙들의 '자기 밭'  (0) 2024.05.02
저기 엄마가 걸어오네  (0) 2024.04.26
하늘과 땅의 기운  (0) 2024.04.26
사람이 없는 사람  (0) 2024.04.2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저기 엄마가 걸어오네

2024. 4. 26. 21:24

마음이 아플 때는
좋은 것만 기억하기로 했다.
마음이 슬플 때는 행복한 것만 기억하기로 했다.
마음이 힘들 때는 신나는 것만 기억하기로 했다.
그랬더니 저만치 엄마가 걸어왔다.


- 민시우의 동시집 《고마워》 에 실린 시 〈결심〉 전문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골 아낙들의 '자기 밭'  (0) 2024.05.02
영혼이 우리를 설레게 한다  (0) 2024.05.01
하늘과 땅의 기운  (0) 2024.04.26
사람이 없는 사람  (0) 2024.04.26
일말의 불안감  (0) 2024.04.2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하늘과 땅의 기운

2024. 4. 26. 21:23

생명이란
음식에 달린 것입니다.
음식은 생명의 원천이며 평생의 행운과
불운이 모두 음식에서 비롯돼 나오는 것입니다.
그렇기에 무엇보다 조심히 다뤄야 하는 것이
음식입니다. 절제해야 할 것이
음식입니다.


- 미즈노 남보쿠의 《결코, 배불리 먹지 말 것》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혼이 우리를 설레게 한다  (0) 2024.05.01
저기 엄마가 걸어오네  (0) 2024.04.26
사람이 없는 사람  (0) 2024.04.26
일말의 불안감  (0) 2024.04.26
선물을 주는 기쁨  (0) 2024.04.2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사람이 없는 사람

2024. 4. 26. 21:22

흔히 노숙인은
돈이 없는 사람, 집이 없는 사람,
직업이 없는 사람으로 이해된다.
그들에게는 돈, 집, 직업보다 더 중요한 것이
없다는 걸 알게 되었다. 아무리 힘든 일이 생겨도,
아무리 위급한 상황에 놓여도 연락하거나 도움을
청할 사람이 없는 사람, 그게 바로 노숙인의 현실이다.
거기서 노숙인의 정의를 이끌어 냈다. 노숙인은
돈, 직업, 집이 없는 사람이기 이전에
사람이 없는 사람이다.


- 최준영의 《가난할 권리》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저기 엄마가 걸어오네  (0) 2024.04.26
하늘과 땅의 기운  (0) 2024.04.26
일말의 불안감  (0) 2024.04.26
선물을 주는 기쁨  (0) 2024.04.26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0) 2024.04.20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일말의 불안감

2024. 4. 26. 21:22

사람들은
이 세상이 더없이 변한다고 느끼며
자신이 물결치는 대로 표류하고 있다고 느낀다.
이는 불안을 야기한다. 이 세상이 덧없는 세상이면,
거기서 살아가는 나 또한 아무 의미 없는 존재가
된다. 이 때문에 정말 이 세상이 아무 의미 없는
곳이면 어쩌나 하는 일말의 불안이
잠재해 있는 것이다.


-강기진의 《50에 읽는 주역》 중에서-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늘과 땅의 기운  (0) 2024.04.26
사람이 없는 사람  (0) 2024.04.26
선물을 주는 기쁨  (0) 2024.04.26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0) 2024.04.20
약점도 큰 재능  (0) 2024.04.19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선물을 주는 기쁨

2024. 4. 26. 21:21

선물을 주는 것은 어렵지 않다.
마음만 먹으면 누군가에게 기쁨과 감동을
안겨줄 수 있다. 가슴 설레는 선물을 받는 일도
그리 어렵지는 않다. 선물은 묘하게도 받는 사람
만큼이나 주는 사람에게도 기쁨을 선사하기
때문이다. 선물을 준비할 때부터 마음은
설레고 들뜬다. 무엇을 줄까 고르는
즐거움, 받는 이의 표정을 상상하는
기쁨이 있다. 선물을 주면서
이미 그 이상의 보상을
받는 셈이다.


- 김소일의 《말과 침묵》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람이 없는 사람  (0) 2024.04.26
일말의 불안감  (0) 2024.04.26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0) 2024.04.20
약점도 큰 재능  (0) 2024.04.19
선악(善惡)의 경계선  (0) 2024.04.17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주식 - 물타기 평단가 미리 계산하기.. (Update_20240421)

2024. 4. 21. 18:11

주식 물타기 계산.xlsx
0.01MB


손으로 계산하던 걸
엑셀파일에 만들어 봤다..

입력 순서를 색상으로 구분 (예시)

 

1. 처음 매입금액 입력
2. 처음 단가 입력
3. 물타기 할 금액 입력
4. 물 타기 할 단가 입력

 


이렇게 입력하면,
매수 금액에 따른 주식수, 총 매입 금액, 총 주식 수가 구해 지면서
우리가 알고 싶은 평균단가까지 표시된다..


머릿속으로 굉장히 어려운 공식을 생각했는데
의외로 단순함을 이해하지 못했다..

주식평가 금액: 총 가격/ 총 주식 수


따라서 물타기를 했을 때 미리 평단가를 계산하고 싶으면 이 간단한 식을 조금 풀어쓰면 된다..

예상 평단가: 현재 금액 + 매수할 금액 / 현재 주식수 + 매수할 주식 수



Olafur Eliasson's Waterfalls under the Brooklyn Bridge
Olafur Eliasson's Waterfalls under the Brooklyn Bridge by epicharmus 저작자 표시

 


기본적으로 물타기는 해서는 안될 방법이라고 한다..
물론, 100원대 코스닥 테마주에겐 정말 해서는 안될 방법이다..

하지만
본인이 공부하고 연구해 본 결과 미래 수익에 대한 기대치가 있고 그런 기업이라면
생각을 달리 해 봐도 되지 않을까 싶다..

텍사스양 주식/경제관련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2024. 4. 20. 13:43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왜 나와 같이 본
다른 사람은 합격하고 나는 떨어지는 것일까?
대체 그가 나보다 더 나은 것은 무엇이었을까?
많은 구직자, 취업 준비생들이 면접에서 고배를
마신다. 모든 케이스가 각각 다르기에 그 해결책도
개별로 다 다를 수밖에 없겠지만, 혹시 당신이
계속 최종에서 떨어진다면 나는 이 방법도
써보길 권해보고 싶다.


- 김경옥의 《몸값 상승 시크릿》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말의 불안감  (0) 2024.04.26
선물을 주는 기쁨  (0) 2024.04.26
약점도 큰 재능  (0) 2024.04.19
선악(善惡)의 경계선  (0) 2024.04.17
그냥 그런 날도 있다  (0) 2024.04.1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약점도 큰 재능

2024. 4. 19. 20:20

언뜻 큰 약점처럼
보이는 것이 실제로는
매우 큰 재능일 수 있다. 단지 그 재능이
발현될 곳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 약점을
극복하기 위한 노력이 자신에게 새로운 강점을
만들어줄 수 있다. 내 경우 좋지 않은 기억력이
글을 쓰고 구조화하고 정리하게 하는
재능으로 이끌었다.


- 신수정의 《커넥팅》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선물을 주는 기쁨  (0) 2024.04.26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0) 2024.04.20
선악(善惡)의 경계선  (0) 2024.04.17
그냥 그런 날도 있다  (0) 2024.04.16
잠들기 전 스트레칭  (0) 2024.04.15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선악(善惡)의 경계선

2024. 4. 17. 19:43

길을 가노라면
산을 넘고 물을 건너며
바람 불고 비 뿌리는 험한 들을 만나지
않을 수 없는 것같이 영원의 순례자인
우리는 온갖 선악적 경계선을 넘어야
하는데 그 경계선에 매달려 끌려가는
죄수 같지는 않게 되어야 합니다.


- 김일엽의 《청춘을 불사르고》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왜 최종면접에만 가면 떨어지는 것일까?  (0) 2024.04.20
약점도 큰 재능  (0) 2024.04.19
그냥 그런 날도 있다  (0) 2024.04.16
잠들기 전 스트레칭  (0) 2024.04.15
시간 없어, 공부해야지  (0) 2024.04.12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그냥 그런 날도 있다

2024. 4. 16. 19:36

그냥 그런 날도 있다.
미친 듯이 힘든 날.

불행이라는 것들이
모조리 내게 닥친 것만 같고,
관계가 내 마음 같지 않을 때.

일이 생각만큼 잘 풀리지 않고,
노력한 것에 비해
결과가 만족스럽지 않을 때.


- 이해인의 《감정은 사라져도 결과는 남는다》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약점도 큰 재능  (0) 2024.04.19
선악(善惡)의 경계선  (0) 2024.04.17
잠들기 전 스트레칭  (0) 2024.04.15
시간 없어, 공부해야지  (0) 2024.04.12
세상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든  (0) 2024.04.11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