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 물타기로 평단가 미리 계산하기..

2024. 2. 14. 20:54

주식 물타기 계산.xlsx
0.01MB

 


손으로 계산하던 걸
엑셀파일에 만들어 봤다..


 

1. 처음 매입금액 입력
2. 처음 매입 주식수 입력
3. 물타기 할 금액 입력
4. 물타기할 단가 입력

 


이렇게 입력하면,
매수 금액에 따른 주식수, 총 매입 금액, 총 주식 수가 구해 지면서
우리가 알고 싶은 평균단가 까지 표시된다..


머리 속으로 굉장히 어려운 공식을 생각했는데
의외로 단순함을 이해하지 못했다..

주식평가 금액: 총 가격/ 총 주식 수


따라서 물타기를 했을 때 미리 평단가를 계산하고 싶으면 이 간단한 식을 조금 풀어쓰면 된다..

예상 평단가: 현재 금액 + 매수할 금액 / 현재 주식수 + 매수할 주식 수



Olafur Eliasson's Waterfalls under the Brooklyn Bridge
Olafur Eliasson's Waterfalls under the Brooklyn Bridge by epicharmus 저작자 표시

 


기본적으로 물타기는 해서는 안될 방법이라고 한다..
물론, 100원대 코스닥 테마주에겐 정말 해서는 안될 방법이다..

하지만
본인이 공부하고 연구해 본 결과 미래 수익에 대한 기대치가 있고 그런 기업이라면
생각을 달리 해 봐도 되지 않을까 싶다..

텍사스양 주식/경제관련

더 평온한 세상

2024. 2. 14. 09:05

영원히 끝나지 않는
폭풍우는 없다. 모든 비바람은 지나간다.
고난의 때에도 끝이 있다. 그다음은 이전보다
더 나아진다. 더 좋은 관념, 더 올바른 사회 구조,
더 바람직한 제도, 더 평온한 국가가 생겨난다.
새로운 창조의 때, 곧 영원한 어둠을 뚫고 빛이
드는 때가 온다. 여기에는 긴박한 상황이나
흥미진진한 사건이 거의 일어나지 않고
따분한 일상이 펼쳐진다. 그러나
그때가 되어서야 새로운 창조의
작업이 시작된다.


- 조앤 치티스터의《모든 일에는 때가 있다》중에서 -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무엇을 위해, 누구를 위해 건강해지고 싶은가?

2024. 2. 13. 09:20

'그런데 당신은
무엇을 위해 건강해지고 싶은가?'
한 걸음 더 나아가 '누구를 위해 건강해지고
싶은가?'도 생각해 본 적이 있는가? 살면서 건강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해 보게 되는 계기가 있다.
예를 들면, 자신이 병에 걸리거나 가족이나
친척과 같은 주변 사람이 병에 걸릴 때다.
그러나 때는 이미 늦었다.


- KRD Nihombashi 메디컬 팀의《몸은 얼굴부터 늙는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누가 나를 화나게 하는가?  (2) 2024.02.15
더 평온한 세상  (0) 2024.02.14
바로 말해요, 망설이지 말아요  (0) 2024.02.08
엄마가 먼저 보여줄게  (0) 2024.02.07
하코다산의 스노우 몬스터  (0) 2024.02.0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하남 스타필드 - 키크론 타건하러 갔다 아쉬움만

2024. 2. 11. 21:56

업무용으로 키크론 적축을 이용 중이다..

적축이 사무실에서 사용하기에 조용해서 좋긴 한데,

치는 재미가 없다..

그래서 키크론에서 팔고 있는 민트축이나 바나나축을 구매해서 축교환(핫스왑)을 하고 싶었다..

미리 쳐봐야 어떤 느낌인지 알 수 있기에 홈페이지에 찾아보니 하남 스타필드 1층 일렉트로마트에 타건 할 수 있다고 나와있어 퇴근하고 혼자 찾아갔다..

위 키보드는 타건 할 수 있는 키보드들 중 하나인데, 키캡들을 여러 개 수거(?)해 간 상태다..

상태를 보니 오랜 시간 관리가 안된 것 같다..

그리고 타건 해 볼 수 있는 키크론 키보드들은 왜 다 적축만 있는 걸까?

키보드가 없다면 위 이미지처럼 축이라도 여러 개 있어서 확인해 볼 수 있게 되어 있으면 좋은데,

키보드는 적축만 전시되어 있고, 축도 제일 유명한 3개 축 외에는 없었다..

이런 식이면 민튼축, 바나나축은 어떻게 구매하란 건지 모르겠다..

평일 퇴근 후에 어렵게 시간 내서 가본 건데,

많이 아쉬운 상태만 확인 후에 돌아와야 했다..

 

텍사스양 카테고리 없음

바로 말해요, 망설이지 말아요

2024. 2. 8. 09:01

바로 말해요 망설이지 말아요
내일 아침이 아니에요 지금이에요
바로 말해요 시간이 없어요

사랑한다고 말해요
좋았다고 말해요
보고 싶었다고 말해요

해가 지려고 해요 꽃이 지려고 해요
바람이 불고 있어요 새가 울어요
지금이에요 눈치 보지 말아요


- 나태주의 시집《사랑만이 남는다》에 실린
시〈바로 말해요〉중에서 -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엄마가 먼저 보여줄게

2024. 2. 7. 09:11

얘들아,
너희들은 무엇이든 될 수 있어.
그 꿈에 다가서기까지 무수히 많이
넘어지기도 하겠지만 엄마가 먼저 보여줄게.
넘어져도 툭툭 털고 멋지게 일어나는 모습을.
어려운 것을 먼저 할 필요는 없다.
공부하기가 싫어지고 자신감이
없어지기 때문이다.


- 전윤희의《나는 공부하는 엄마다》중에서 -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하코다산의 스노우 몬스터

2024. 2. 6. 09:11

부조리한 현실과 틀에
박힌 듯 짜여진 일상에 지치거나
힘겨울 때마다 하코다 산 정상에서 본
스노우 몬스터의 형상을 떠올리며 삶에 활력을
불어 넣어야겠다. 칼바람과 눈보라를 한 몸에 안고서도
꿋꿋하게 서 있는 강인한 나무의 생명력을 떠올려,
지금 나의 정신만이라도 퇴화시키지 않으려는 꿈을
꾸어본다. 꿈꿀 수 있는 자유마저 없다면 더 이상
생존할 가치가 없지 않은가. 존재하는 날까지
순결한 정신을 꿈으로 디자인할 수 있기를!


-이신자의 《상념의 숲을 거닐며》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로 말해요, 망설이지 말아요  (0) 2024.02.08
엄마가 먼저 보여줄게  (0) 2024.02.07
자신을 보는 법  (0) 2024.02.05
신비 수련  (0) 2024.02.02
영혼과 영혼의 교류  (0) 2024.02.01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자신을 보는 법

2024. 2. 5. 09:09

우리는 모두
다른 사람을 위한 거울이다.
우리는 다른 사람에 비추어,
우리 자신을 보는 법을 배워야 합니다.
이것을 '관계의 거울'이라고 합니다.
우리는 관계의 거울을 통해
우리의 초공간적 자아를
발견합니다.


- 디팩 초프라의 《바라는 대로 이루어진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엄마가 먼저 보여줄게  (0) 2024.02.07
하코다산의 스노우 몬스터  (0) 2024.02.06
신비 수련  (0) 2024.02.02
영혼과 영혼의 교류  (0) 2024.02.01
문신을 하기 전에  (0) 2024.01.31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신비 수련

2024. 2. 2. 09:05

천체의 음악은
밤낮으로 울리지만, 어느 정도
신비 수련을 하거나 신비적 힘을
발달시킨 상태에서만 들을 수 있습니다.
낮에는 빛이 빛으로서 우리에게 흘러 들어오고,
밤에는 흡수된 빛으로서 계속 활동하면서
천체의 음악은 밤낮으로 울립니다.


-루돌프 슈타이너의 《천체의 음악 인간의 신비》중에서-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코다산의 스노우 몬스터  (0) 2024.02.06
자신을 보는 법  (0) 2024.02.05
영혼과 영혼의 교류  (0) 2024.02.01
문신을 하기 전에  (0) 2024.01.31
미래의 씨앗  (0) 2024.01.30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영혼과 영혼의 교류

2024. 2. 1. 09:05

대부분의 사람들은
자신의 영혼과 직접적인 교류를 하지 않는다.
그래서 이를 가엾이 여긴 자연은, 우리가
다른 사람과 서로 사랑에 빠지게 해
조금이나마 영혼과 교류할 수 있는
기회를 주었다.


-디팩 초프라의《더 젊게 오래 사는 법》중에서-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신을 보는 법  (0) 2024.02.05
신비 수련  (0) 2024.02.02
문신을 하기 전에  (0) 2024.01.31
미래의 씨앗  (0) 2024.01.30
괴로운 불면의 밤  (0) 2024.01.29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문신을 하기 전에

2024. 1. 31. 09:03

자신이 내키지 않는데도
상대방의 취향에 따라 문신이나
피어싱을 해야 한다면 어떨까요?
그 사람이 그렇게까지 하면서 사귈만한
존재인지 곰곰이 생각해 보세요. 상대방을
소중히 여기기 전에 나 자신을 소중히
할 줄 알아야 건강한 관계가
형성됩니다.


- 바쿠@정신건강의의 《기분 좋은 일은 매일 있어》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신비 수련  (0) 2024.02.02
영혼과 영혼의 교류  (0) 2024.02.01
미래의 씨앗  (0) 2024.01.30
괴로운 불면의 밤  (0) 2024.01.29
고령의 나이에 더 활발히 활동한 위인들  (0) 2024.01.2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미래의 씨앗

2024. 1. 30. 09:00

"자본을
거의 가지지 못한 개인의
노력이 결국 미래의 씨앗이 될지 모른다."
(고흐의 편지 중에서)

- 인문무크지 아크 7호 《위로》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영혼과 영혼의 교류  (0) 2024.02.01
문신을 하기 전에  (0) 2024.01.31
괴로운 불면의 밤  (0) 2024.01.29
고령의 나이에 더 활발히 활동한 위인들  (0) 2024.01.26
생각은 아침에  (0) 2024.01.25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