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26 TOTAL 1,085,767
우울과 후회

길을 걸을 때 

뒤를 자꾸 돌아보면 

앞으로 나아가는 속도를 내기 어렵다. 

자칫 벽에 부딪히거나 발을 헛디딜 위험도 

있다. 우울이 그런 꼴이다. 우울한 마음에 하는 

후회는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잡는 것도, 

속도를 내는 것도 어렵게 만든다. 

우울과 후회는 서로 맞물려 있다. 



- 하지현의《고민이 고민입니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한성당'(强漢盛唐)  (0) 09:35:34
길을 잃은 적이 있으세요?  (0) 2019.06.15
우울과 후회  (0) 2019.06.14
혼자 있는 시간  (0) 2019.06.13
첫걸음 하나에  (0) 2019.06.12
꽉 묶어둔 선물 보자기를 풀듯이  (0) 2019.06.1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9/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