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순간에 잘 살아야 한다

2023. 2. 13. 20:04

우리는 살아 있는
모든 순간에 잘 살아야 한다.
디오게네스도 비슷한 이야기를 했다.
누군가 그에게 '이제 나이가 들었으니
쉬어야 하지 않겠느냐'고 했을 때 이렇게
답했다고 한다. "내가 달리기를 하고 있는데
결승점에 다가간다고 달리기를
멈추어야 할까?"


- 고병권의《철학자와 하녀》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심리치유 과정에서 조심할 일  (0) 2023.02.15
시인에게서 내가 배운 것  (0) 2023.02.14
감동과 행복의 역치가 낮은 사람  (0) 2023.02.11
기억의 뒷마당  (0) 2023.02.10
깨달음  (0) 2023.02.09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감동과 행복의 역치가 낮은 사람

2023. 2. 11. 11:11

싱그러운 날씨.
흔들리는 나뭇잎과 햇살.
다정한 인사와 안부. 마음이 담긴 메시지.
나를 감동하게 하는 것이나 내가 행복하다고 느끼는
순간을 적으라면 아마도 이 페이지를 빼곡하게
다 채울 수 있을 것 같다. 나는 감동과
행복의 역치가 낮은 사람.


- 바리수의《이젠 네가 피어날 차례야》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인에게서 내가 배운 것  (0) 2023.02.14
모든 순간에 잘 살아야 한다  (0) 2023.02.13
기억의 뒷마당  (0) 2023.02.10
깨달음  (0) 2023.02.09
살아야 할 이유  (0) 2023.02.08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기억의 뒷마당

2023. 2. 10. 09:05

이야기의
가장 본질적인 속성은,
그것이 인간과 인간 사이에 다리가
되어준다는 것입니다. 이야기를 찾을 수 있는
첫 장소는 바로 여러분의 기억 뒷마당입니다.
각자 살아온 인생 말입니다. 나는 이것을
'과거에서 금광을 발견하는 방법'이라고
부릅니다.


- 더그 스티븐슨의《명강의 무작정 따라하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든 순간에 잘 살아야 한다  (0) 2023.02.13
감동과 행복의 역치가 낮은 사람  (0) 2023.02.11
깨달음  (0) 2023.02.09
살아야 할 이유  (0) 2023.02.08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0) 2023.02.07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깨달음

2023. 2. 9. 09:19

깨달음은 갑자기 온다.
어느 순간, 그동안 지니고 있던
생각을 버리고 전혀 다른 시선으로
사물을 바라보게 되는 것이다.
바람직한 삶을 만들어가는 과정도
깨달음을 얻는 것과 비슷하다.


- 리처드 J. 라이더 등의《인생의 절반쯤 왔을 때
깨닫게 되는 것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동과 행복의 역치가 낮은 사람  (0) 2023.02.11
기억의 뒷마당  (0) 2023.02.10
살아야 할 이유  (0) 2023.02.08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0) 2023.02.07
아, 그 느낌!  (0) 2023.02.0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살아야 할 이유

2023. 2. 8. 08:48

제2차 대전 당시, 유태인 의사
빅터 프랭클은 아우슈비츠 수용소에 수감되었다.
그곳은 지옥보다 더 끔찍한 곳이었다. 발진티푸스에
걸리고 만 그는 고열에 시달리며 생사를 넘나들었다.
하지만 그는 삶을 포기하지 않았다. 그에게는
살아야 할 이유가 있었다. 병마를 이겨낸
빅터 프랭클은 아우슈비츠의 수감자들을
관찰하기 시작했다. 그 결과 가치 있는
목표를 가진 사람이 살아남은
확률이 높다는 사실을
발견했다.


- 호아킴 데 포사다의《바보 빅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기억의 뒷마당  (0) 2023.02.10
깨달음  (0) 2023.02.09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0) 2023.02.07
아, 그 느낌!  (0) 2023.02.06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0) 2023.02.04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2023. 2. 7. 08:58

상처받는 것을
두려워하지 마세요.
여러 활동을 하다 보면,
내가 '상대편'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뿐 아니라
'우리편'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들로부터도
분명히 상처를 받는 일이 생길 거예요.
그리고 '우리편'에게서 받는 상처가
훨씬 더 아플 수도 있어요.


- 김승섭의《아픔이 길이 되려면》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깨달음  (0) 2023.02.09
살아야 할 이유  (0) 2023.02.08
아, 그 느낌!  (0) 2023.02.06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0) 2023.02.04
좋은 독서 습관  (0) 2023.02.03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아, 그 느낌!

2023. 2. 6. 09:02

느낌은 전체적이다.
여기 몸과 마음, 그리고 영혼이 모두 참가한다.
이것은 비밀이다.
언어로 표현할 수 없기 때문에.
이것은 비밀이다.
언어는 부적당하기 때문에.
이것은 비밀이다.
가르칠 수 없기 때문에.


- 타골, 라즈니쉬의《까비르 명상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살아야 할 이유  (0) 2023.02.08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0) 2023.02.07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0) 2023.02.04
좋은 독서 습관  (0) 2023.02.03
연애인가, 거래인가  (0) 2023.02.02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2023. 2. 4. 20:04

진흙탕에서 허우적거리며
"오해와 손가락질을 견뎌낼 수 있는 의연함을
허락하시고, 어둠 속에서도 희망을 놓지 않게 하시며,
만약 달리 희망이 없다면 제가 그 희망이
되기를 원합니다."라는 주문과 같은
기도로 견뎠습니다.


- 임은정의《계속 가보겠습니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편'이 주는 상처가 더 아프다  (0) 2023.02.07
아, 그 느낌!  (0) 2023.02.06
좋은 독서 습관  (0) 2023.02.03
연애인가, 거래인가  (0) 2023.02.02
산은 고요하다  (0) 2023.02.01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좋은 독서 습관

2023. 2. 3. 08:57

시집이든, 소설책이든,
문법책이든, 철학책이든 상관없이
나는 감동적인 문구가 등장하면 그 밑에
마페 자를 갖다 대고 꼭 밑줄을 긋는다. 나에게
새로운 사실을 알려주는 문구는 파란색 펜으로,
다시 한번 읽고 곱씹어야 하는 문구는 붉은색
펜으로, 그리고 아는 내용이지만 다시
되새겨야 하는 문구는 검은색 펜으로
밑줄을 긋는다.


- 배철현의《삼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 그 느낌!  (0) 2023.02.06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0) 2023.02.04
연애인가, 거래인가  (0) 2023.02.02
산은 고요하다  (0) 2023.02.01
'사랑을 느끼는' 황홀한 상태  (0) 2023.01.31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연애인가, 거래인가

2023. 2. 2. 08:56

인생에서 만날 수 있는
가장 치명적인 사람은 책임을 떠넘긴 채
자신만 빠져나가는 사람이다. 그런 이를 상사로
만나면 직장은 울분의 고해소가 되고, 어쩌다
그런 이를 연인으로 만나게 되면 연애는
연애가 아니라 거래로 변한다. 무서워서
피하는 것이 아니라 더러워서 피한다.
치명적인 사람을 만나면
피하는 것이 답이다.


- 김재진의《바람에게도 고맙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가 그 희망이 되어드릴게요  (0) 2023.02.04
좋은 독서 습관  (0) 2023.02.03
산은 고요하다  (0) 2023.02.01
'사랑을 느끼는' 황홀한 상태  (0) 2023.01.31
아빠가 되면  (0) 2023.01.30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산은 고요하다

2023. 2. 1. 08:59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고요함이다.
산 위에는 작은 구름이 몇 덩이 천천히
흘러가고 있다. 산은 고요하다. 밭은 고요하다.
그래서 나는 고향인 도쿄를 버리고 섬에 와
농부로 살고 있다. 이것은 하나의 의견이지만
이 세상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고요함이다. 산은 고요하다.


- 야마오 산세이의《나는 숲으로 물러난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좋은 독서 습관  (0) 2023.02.03
연애인가, 거래인가  (0) 2023.02.02
'사랑을 느끼는' 황홀한 상태  (0) 2023.01.31
아빠가 되면  (0) 2023.01.30
사랑스러운 관계  (0) 2023.01.28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사랑을 느끼는' 황홀한 상태

2023. 1. 31. 08:48

이른바 '사랑을 느끼는' 황홀한 상태는
여러 면에서 우리에게 유익을 줍니다. 그것은
우리가 너그럽고 용감해지도록 도와줍니다. 연인의
아름다움뿐 아니라 세상의 모든 아름다움에 눈뜨게
해주고, 단순한 동물적 성욕을 억제해 줍니다.
그런 의미에서 사랑은 정욕을 이기는
위대한 정복자입니다.


- C.S. 루이스의《순전한 기독교》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연애인가, 거래인가  (0) 2023.02.02
산은 고요하다  (0) 2023.02.01
아빠가 되면  (0) 2023.01.30
사랑스러운 관계  (0) 2023.01.28
보물 상자를 깔고 앉은 걸인  (0) 2023.01.27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