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물(外物)

2008. 12. 24. 08:58

"질그릇을 내기로 걸고
활을 쏘면 잘 쏠 수 있지만,
허리띠의 은고리를 내기로 걸고 활을 쏘면
마음이 흔들리고, 황금을 걸고 활을 쏘면
눈앞이 가물가물하게 되느니라.
그 재주는 마찬가지인데 연연해 하는 바가
생기게 되면 외물(外物)을 중히 여기게 되니,
외물을 중히 여기는 자는 속마음이
졸렬해지는 것이니라."('장자' 달생達生 편)


- 매튜 캘리《위대한 나》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이제 다섯 잎이 남아 있다  (0) 2008.12.26
우리 안에 있는 아이  (0) 2008.12.25
자랑스런 당신  (0) 2008.12.23
진흙 속의 진주처럼  (0) 2008.12.22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0) 2008.12.20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2009년 무한도전 달력..

2008. 12. 23. 10:37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텍사스양 일상에서

자랑스런 당신

2008. 12. 23. 09:05

"만약 당신이
주변의 부정적인 평가를
곧이곧대로 믿었더라면 오늘날의 당신은 없었겠지요.
스스로를 자랑스럽게 생각하셔야 합니다."


- 켄 블렌차드의《춤추는 고래의 실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 안에 있는 아이  (0) 2008.12.25
외물(外物)  (0) 2008.12.24
진흙 속의 진주처럼  (0) 2008.12.22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0) 2008.12.20
슬픔의 다음 단계  (0) 2008.12.19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진흙 속의 진주처럼

2008. 12. 22. 09:02

사용자 삽입 이미지


로마의 시인 터틀리언은
“햇빛은 하수구까지 고르게 비추어 주어도
햇빛 자신은 더러워지지 않는다”고 하였다.
훌륭한 사람은 진흙 속에 있는 진주와 같아서
주위 환경에 오염되지 않으며
또 금방 알아낼 수 있다는 뜻이다.


- 김방이의《천년의 지혜가 담긴 109가지 이야기》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외물(外物)  (0) 2008.12.24
자랑스런 당신  (0) 2008.12.23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0) 2008.12.20
슬픔의 다음 단계  (0) 2008.12.19
'굿바이 슬픔'  (0) 2008.12.18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대출 받을 때 왜 꼭 신용카드를 만들어야 하나..

2008. 12. 20. 23:14

이번에 전세자금대출을 받기 위해 상담받고
이것저것 필요한 서류떼러 여기저기 돌아다니고..

미비된 서류를 마무리하러 삼성동에 있는 'ㅇ'은행에 갔다..
마침 나와 비슷한 사람이 상담을 받고 있어서
옆창구 여직원이 대신 미비서류를 받아줬다..

다음날인가..
전화가 왔다..
서류 다 됐고, 정한 날짜에 입금될 거라고..

하면서 하는 말씀이..
혹시 신용카드 작성했나요?
아니요..라고 했더니, 너무나 당연하다는 듯이
그럼 만들어야지.. 만들러 와요.. 하는 것이다..
알겠다고 하고 끊었다..

혹시, 대출에 불이익을 받을까봐
점심먹고 바로 가서 카드 만들려했다..

근데, 사람이란게
화장실 갈때랑 나올 때랑은 완전 달라지지 않는가..
난 어쨌든, 대출에 대한 서류를 모두 작성해서
기다리는 상황이 됐고
그 신용카드는 어쨌든, 이제 나에겐 강요로 만들어야 할 건 아니게 된 상황..

그 분은 당연한 카드실적 하나 챙기는 건데,
못 챙겨서 짜증이 나시겠으나
직급이 차장이신 분이
설마 또 연락해서 만들라 할지 궁금해 진다..


'일상에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Windows Live Massenger Beta..  (0) 2008.12.30
2009년 무한도전 달력..  (0) 2008.12.23
윤미씨 아기 돌..  (0) 2008.12.19
마구마구  (0) 2008.12.15
친구가 섭섭함을 드러낼 때..  (0) 2008.11.30

텍사스양 일상에서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2008. 12. 20. 23:03

밤이 길고 어둠이 진해질 때
비로소 별의 진가가 드러납니다.
까만 빌로드 천 위에 보석을 쏟아부은 듯
촘촘하고 영롱하게 빛나는 별은 암흑의 두려움도
순식간에 잊게 할 만큼 매력적입니다.
살다보면 누구에게나 어려움이 찾아옵니다. 암흑의 시간입니다.
꿈은 그 때 별이 됩니다. 그 별을 딸 수 없어도
두려움 없이 견뎌낼 수 있게 합니다.
그 별이 자신의 길을 안내합니다. 
그게 꿈의 힘입니다.


- 김경집의《지금은 길을 잃었을지라도》중에서-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랑스런 당신  (0) 2008.12.23
진흙 속의 진주처럼  (0) 2008.12.22
슬픔의 다음 단계  (0) 2008.12.19
'굿바이 슬픔'  (0) 2008.12.18
사랑을 받고 큰 아이가 사랑을 베풀 줄 안다  (0) 2008.12.17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윤미씨 아기 돌..

2008. 12. 19. 15:26
사용자 삽입 이미지

난 언제 돌잔치 하나..

텍사스양 일상에서

슬픔의 다음 단계

2008. 12. 19. 09:12

남편을 잃은 슬픔에도 불구하고
장례식장에서 꿋꿋하게 조문객을 대하는
부인을 본 적이 있을 것입니다. 사람들은 그녀를
정신력이 강한 사람이라 생각할지도 모릅니다.
정신력이 강할수록 슬픔을 극복하는 힘이
크다고 여기는 경향이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진실은 다른 데 있습니다.
이 부인은 일시적인 마비상태를 겪고 있습니다 .
슬픔의 다음 단계로 넘어갈 준비가 될 때까지,
이것이 부인을 도와주고 있을 뿐입니다.


- 그랜저 웨스트버그의《굿바이 슬픔》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흙 속의 진주처럼  (0) 2008.12.22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0) 2008.12.20
'굿바이 슬픔'  (0) 2008.12.18
사랑을 받고 큰 아이가 사랑을 베풀 줄 안다  (0) 2008.12.17
젊은 친구  (0) 2008.12.16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굿바이 슬픔'

2008. 12. 18. 09:09

다만 한 가지,
꼭 명심해야 할 것이 있습니다.
슬픔이 우리를 송두리째 삼키도록 내버려 두지는
말아야 합니다. 슬픔의 어느 순간에서든, 제아무리
큰 슬픔이든 이것만은 잊지 말아야 합니다.
그렇지 않으면 슬픔이 우리를 내모는 대로
휩쓸린 채, 슬픔을 이겨내는 일은
더더욱 멀어질 테니까 말입니다.


- 그랜저 웨스트버그의《굿바이 슬픔》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늘에 반짝반짝 꿈이 걸려있다  (0) 2008.12.20
슬픔의 다음 단계  (0) 2008.12.19
사랑을 받고 큰 아이가 사랑을 베풀 줄 안다  (0) 2008.12.17
젊은 친구  (0) 2008.12.16
기초, 기초, 기초  (0) 2008.12.15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사랑을 받고 큰 아이가 사랑을 베풀 줄 안다

2008. 12. 17. 01:56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이에게 사랑을 표현하는 것은
아무리 많이 해도 지나치지 않는다.
안아주기, 뽀뽀해주기, 좋아한다고 말하기,
사랑한다고 말하기 등 가능한 한 자주 사랑을 표현하자.
사랑을 받고 큰 아이가 사랑을 베풀 줄 안다.


- 한울타리 가족 모임의《어머니 자리찾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슬픔의 다음 단계  (0) 2008.12.19
'굿바이 슬픔'  (0) 2008.12.18
젊은 친구  (0) 2008.12.16
기초, 기초, 기초  (0) 2008.12.15
신의 선택  (0) 2008.12.13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젊은 친구

2008. 12. 16. 09:02

친구라면 나이가 비슷한 사람들로
한정되기 쉽습니다. 그런 내게 요즈음 두세 명의
세대가 다른 친구들이 생겼는데 젊은 친구가 있어서
좋은 점을 알게 되었습니다. 젊은 사람들이 어떤 것에
흥미를 갖는지 알게 되었고, 말투나 표현하는 방법이
다른 것도 재미있고, 그런 차이 하나하나가
화젯거리를 제공해 주었습니다.
젊게 살고 싶다면 젊은 친구들과
즐겁게 교제하는 것도 좋은 방법입니다.


- 오오하시 시즈코의《멋진 당신에게》중에서 -

텍사스양 고도원의 아침편지

마구마구

2008. 12. 15. 15:04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앞으로 영입해야 할 선수들..

OB의 영광을 재현해 봅시다..

텍사스양 일상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