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나를 넘어서는 도전 정신

강이나 바다에서
노를 저어본 사람은 알겠지만
처음 배를 탔던 곳으로 되돌아가려면 쉬지 않고
팔을 움직여야 한다. 잠시 잠깐 한 눈을 팔았다가는
흘러가는 물살에 떠 밀리고 그때부터는 아무리 열심히
노를 저어도 앞으로 나아가지 못한다. 세상일도
마찬가지다. 처음에는 중간이었을지 모르지만
계속 가만히 있으면 중간도 따라잡을 수
없을 정도로 뒤처진다.


- 류랑도의《일을 했으면 성과를 내라》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조금만 더  (0) 2023.01.16
외로움을 덜기 위해서  (0) 2023.01.14
아이들의 혼잣말 역할놀이  (0) 2023.01.12
내면의 거울  (0) 2023.01.11
6개월 입양아와 다섯 살 입양아  (0) 2023.01.10
  Comments,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