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나는 괜찮은 사람이다

 

나는 괜찮은 사람이다.   
다른 어떤 누군가가 당신을 
괜찮게 생각하지 않더라도 우리 자신만은 
스스로 괜찮게 생각할 수 있다. 나는 당신이 
당신 자신을 괜찮게 생각하고 남이 아닌  
당신의 기준으로 살기 바란다. 이것은 
또한 내 자신에게 하는 
말이기도 하다.   


- 박대령의《상처받은 사람들을 위한 관계맺기의 심리학》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두꺼운 허물벗기  (0) 2012.11.20
3,4 킬로미터 활주로  (0) 2012.11.19
나는 괜찮은 사람이다  (0) 2012.11.17
치유의 접촉  (0) 2012.11.16
진지하게 살기 위해서  (0) 2012.11.15
함께 본다는 것  (2) 2012.11.1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