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9 TOTAL 1,099,149
바늘로 찌르는 듯한 고통

모욕이나 상처를 받으면

어떤 느낌이 드는지는 누구나 잘 알고 있다.

하지만 마음의 상처가 무엇인지 물어보면 사람마다

말이 다르다. 마음의 상처는 다양한 형태의 고통을

유발한다. 쿡쿡 찌르는 느낌, 살을 에는 듯한 통증,

바늘로 찌르는 듯한 고통이 따르기도 한다.

혹은 누가 세게 가슴을 누르는듯도 하고,

위장에 돌이 가득 들어 있는 느낌이

들기도 한다. '마음의 상처'는 항상

내 존재 전부를 공격한다.



- 도리스 볼프의《심장이 소금 뿌린 것처럼 아플 때》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두려움을 쫓아내려면  (0) 2020.04.03
당신이 그 중심에 있습니다  (0) 2020.04.01
바늘로 찌르는 듯한 고통  (0) 2020.03.24
어느 외과의사의 한계  (0) 2020.03.23
평화로운 중심  (0) 2020.03.20
고요함의 영역  (0) 2020.03.1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0/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