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고도원의 아침편지 (2892)
숲으로 가면 산다

명상은 

세상의 환경과 단절한 뒤 

자신의 내면으로 향하는 행위이다. 

그렇다면 명상에 좋은 장소는 어디일까? 

정답은 역시 숲이다. 숲은 물리적 공간적으로

외부의 모든 것을 차단시켜 더 쉽고 효과적으로 

내면에 몰입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 이런 이유 때문에

세계적으로 손꼽히는 명상센터는 모두 숲에 위치하고 있다. 

마음을 닦는 수련을 하고자 집을 떠난 사람들이 

찾아가는 곳도 바로 산과 숲이다.



- 신원섭의《숲으로 떠나는 건강여행》중에서 -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해야 할 말과 하지 말아야 할 말

현인이 이르기를, 

"그대 입에 문을 만들어 달아라. 

그대 입술을 멋대로 열어두느니, 차라리 

보물이 가득 든 그대의 금고를 활짝 열어두어라.

훗날 비난받을지도 모를 말이 그 입에서

튀어나오지 않도록 조심하라."라고 했다.



- 조제프 앙투안 투생 디누아르의 《침묵의 기술》 중에서 -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배부르기 전에 숟가락을 놓아라

그리고 어른들이 

밥상머리에서 가르친 또 한 가지. 

"배부르기 전에 숟가락을 놓아라." 

이 가르침을 충실이 따른 자식들이 몇이나 될까. 

어른들은 왜 이런 말을 지치지 않고 되풀이했을까. 

우리의 생활 속에 밀착된 금언에 이런 것이 있다. 

"과식해 탈 안나기 어렵고, 소식해 탈 나는 일 

없다." 



- 조정래, 조재면의《할아버지와 손자의 대화》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숲으로 가면 산다  (0) 2018.10.08
해야 할 말과 하지 말아야 할 말  (0) 2018.10.07
배부르기 전에 숟가락을 놓아라  (0) 2018.10.05
고요히 걷는다  (0) 2018.10.04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0) 2018.10.03
우정이란  (0) 2018.10.02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고요히 걷는다

고요히 걷는다. 

천천히 걷는다. 

한 걸음 한 걸음에 들숨과 날숨을 바라본다. 

천천히 걷다보면 평소에는 늘 다니던 길인데도 

놓치고 있던 것들이 보인다. 빠르게 걸을 때는 느끼지 

못했는데 천천히 걷다보면 걸음에도 집중을 해야 

중심을 제대로 잡을 수 있다는 것을 깨닫게 된다. 

엄지발가락에 쏠리는 무게, 왼쪽 오른쪽의 

균형이 바른지 흔들리는지도 

느낄 수 있다. 



- 김재덕의《나는 오늘도 수련하러 갑니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야 할 말과 하지 말아야 할 말  (0) 2018.10.07
배부르기 전에 숟가락을 놓아라  (0) 2018.10.05
고요히 걷는다  (0) 2018.10.04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0) 2018.10.03
우정이란  (0) 2018.10.02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가 있다. 

하나는 여행이고 다른 하나는 청춘이다. 

이 둘은 진행 중일 때는 그 아름다움과 소중함을 

잘 느끼지 못한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천천히 미소로 바뀌면서 재미있는 

추억이 된다. 고생이 심할수록 

이야깃거리는 많아지게 

마련이다.



- 홍영철의《너는 가슴을 따라 살고 있는가》중에서 -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우정이란

내가 말하는 우정은 

서로 섞이고 녹아들어 각자의 

형체가 사라지고 더는 이음새도 

알아볼 수 없이 완전히 하나가 된 상태다. 

만일 왜 그를 사랑하는가에 대한 물음에 

답해야 한다면, 나는 이렇게 대답하는

것 외에 달리 표현할 길이 없다. 

다만 그였기 때문이고, 

나였기 때문이라고. 



- 앙투안 콩파뇽의《인생의 맛》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고요히 걷는다  (0) 2018.10.04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0) 2018.10.03
우정이란  (0) 2018.10.02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축복을 뿌려요

숨을 깊이 들이마시고,

공기 중에 있는 모든 축복이

당신의 몸속으로 들어와 세포 하나하나에

퍼지기를 기원하세요. 그리고 천천히 숨을

내쉬면서, 당신 주위로 많은 기쁨과 많은 평화를 

뿌려요. 이렇게 열 번을 반복합니다. 그러면 

당신 자신을 치유하고, 동시에 세상을

치유하는 데 일조할 겁니다.



- 파울로 코엘료의《알레프》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나고 보면 아름다웠다 싶은 것 두 가지  (0) 2018.10.03
우정이란  (0) 2018.10.02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응어리를 푸는 방법  (0) 2018.09.27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수많은 작은 실패가 모여 

발전을 이룬다. 성공의 크기는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어떤 사람이 뭔가를 당신보다 잘한다면, 

그건 그 사람이 당신보다 그 일에서 더 많은 

실패를 맛봤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어떤 

사람이 당신보다 못하다면, 그건 그가 

당신보다 배움의 고통을 덜 경험했기 

때문일 가능성이 크다.



- 마크 맨슨의《신경 끄기의 기술》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정이란  (0) 2018.10.02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응어리를 푸는 방법  (0) 2018.09.27
희망은 만들어 가는 것  (0) 2018.09.23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달콤한 흥분

시들어버린 감정을 비우고 

신비와 미지의 무언가로 가득 찬 신선한 

감정을 채우는 것은 실로 기쁜 일이었다.  

나는 달콤한 흥분에 사로잡혀 잠을 이룰 

수가 없었다. 차고 넘치는 행복을 

누군가와 함께 나누고 

싶어졌다. 



- 레프 톨스토이의《유년시절, 소년시절, 청년시절》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축복을 뿌려요  (0) 2018.10.01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응어리를 푸는 방법  (0) 2018.09.27
희망은 만들어 가는 것  (0) 2018.09.23
즐거운 놀이  (0) 2018.09.21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응어리를 푸는 방법

과거에게는 

당신이 현재의 순간에 머무는 것을 

막을 힘이 없다. 오직 과거에 대한 

당신의 원한만이 그렇게 할 수 있다. 

그러면 원한이란 무엇인가? 

오래된 생각과 감정의 

응어리이다. 



- 에크하르트 톨레의《삶으로 다시 떠오르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얼마나 많이 실패하느냐에 달려 있다  (0) 2018.09.29
달콤한 흥분  (0) 2018.09.28
응어리를 푸는 방법  (0) 2018.09.27
희망은 만들어 가는 것  (0) 2018.09.23
즐거운 놀이  (0) 2018.09.21
모든 아픈 이들에게  (0) 2018.09.20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