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고도원의 아침편지 (2915)
버티는 힘

소극적 수용력은 

논리적으로 따지지 않고, 

그 어떤 결론도 내리지 않은 채 

불확실한 상태를 피하지 않고 끝까지 견디는 능력이다. 

우리가 사는 인생이나 사회에는 아무리 애를 써도 어찌할 

도리가 없는 일들이 가득하다. 그렇기에 소극적 수용력이 

더욱 중요한 것이다. 나는 이러한 능력을 알게 된 이후로 

인생을 사는 법이나 정신과 의사라는 직업. 작가로서의 

창작 활동 모두가 한결 수월해졌다. 

소위 '버티는 힘'이 생긴 것이다. 



-  하하키기 호세이의《답이 보이지 않는 상황을 견디는 힘》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티는 힘  (0) 2018.12.14
'느려 터진' 나라  (0) 2018.12.13
산을 오르는 이유  (0) 2018.12.12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느려 터진' 나라

조선에서 

오랜 시간 고생을 하다 보면 

자연스레 인내심을 기를 수 있는데, 이왕이면 

빨리 인내심을 기르는 편이 확실히 자신에게 좋다. 

조선에서 여행을 하면서 행복해질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조선 사람들에게 시간을 주는 것이다. 아무리 

재촉하고 닦달해봤자 아무런 변화 없이 느린 그대로일 

것이다. 정말 신기한 것은 이렇게까지 느려 터진 나라가 

빨리하라는 의미의 말은 엄청 많다는 것이다. '어서, 

급해, 얼른, 속히, 빨리, 바뻐, 즉시, 잠깐, 쉽게, 

날래, 냉큼' 등은 우리가 매일 듣고 말하는 

수많은 말들 중 일부일 뿐이었다. 



- 제임스 S. 게일의《조선, 그 마지막 10년의 기록》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티는 힘  (0) 2018.12.14
'느려 터진' 나라  (0) 2018.12.13
산을 오르는 이유  (0) 2018.12.12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산을 오르는 이유

산을 

자주 찾지 못하고 멀어지면, 

나도 때 묻어가는 것은 아닌가, 세속화되어 가는 것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 그래서 바쁘고 일이 많을수록 

산을 자주 찾으려고 한다. 목회하면서 소원이 있다면 

한 달이라도 깊은 산 계곡에 천막을 치고 자연인으로 

살아보는 것이다. 아, 오늘도 나는 영혼의 원형인 

산을 오른다. 산을 오르며, 영혼을 씻으며 

도시와 멀리 떨어진 산속에서 

잃어버린 길을 찾는다. 



- 소강석의《꽃씨 심는 남자》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버티는 힘  (0) 2018.12.14
'느려 터진' 나라  (0) 2018.12.13
산을 오르는 이유  (0) 2018.12.12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용서의 결심

용서의 과정은 

언제나 결정과 함께 시작된다. 

용서는 의지의 행위이며 

그렇게 하기로 선택하는 것이다. 



- 데이비드 스툽의《부모를 용서하기 나를 용서하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느려 터진' 나라  (0) 2018.12.13
산을 오르는 이유  (0) 2018.12.12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끌리는 사람

사람은 

나를 그대로 

드러내는 사람에게 끌린다. 

사람이 가장 매력적인 순간은 

거침없이 나를 표현할 때다. 모든 

아기가 아름다운 것도 그 때문이다. 



- 정혜신의《당신이 옳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을 오르는 이유  (0) 2018.12.12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어린 시절 

우리집에 작은 꽃밭이 있었다. 

봉숭아, 채송화, 달리아 꽃씨를 뿌렸다. 

꽃씨를 뿌리고 나서 물도 주고 이슬이 내리고 

비가 오면 새싹이 피어난다. 그리고 예쁜 꽃을 피운다. 

그러나 지금은 고향을 가도 꽃밭이 다 없어졌다. 꽃밭이 

사라지면서 사람들의 마음도 삭막해지고 메말라갔다. 

더구나 도시인들에게 무슨 꽃밭이 있겠는가.  

현대인들의 마음은 더 메말라간다. 



- 소강석의《꽃씨 심는 남자》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서의 결심  (0) 2018.12.11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못생긴 식재료  (0) 2018.12.03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우리는 

친구나 연인과 함께 식사를 한다.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유대감과 관련이 있다. 

인류는 공동으로 작업해서 음식을 모으고 함께 모여 

식사를 하는 것이 핵심 적응인 종으로 진화했다. 밥을 

함께 먹는 사람들이 자기가 속한 집단이며, 집단 속에서 

개인의 가치는 그 개인이 집단의 음식 공급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가 크게 영향을 미친다. 



- 마이클 L. 파워, 제이 슐킨의《비만의 진화》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끌리는 사람  (0) 2018.12.07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못생긴 식재료  (0) 2018.12.03
리더는 리더를 키워야 한다  (0) 2018.11.30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진짜 사내 안중근

스산한 바람이 불어왔다. 

유리창이 간헐적으로 푸르릉푸르릉 울었다. 

모든 저물어가는 풍경에는 슬픔이 묻어 있다. 

언젠가 이토 공이 말했었다. 나라가 기울어가니까 

그토록 인물이 많던 조선에 어리바리한 사내들만 발에 

차였노라고. 맥 빠진 조선 궁성 안에서 유일하게 

사내 노릇하던 명성황후를 제거한 건 신의 

한 수였노라고. 그런데 혜성같이 나타난 

진짜 사내놈이 하나 있었던 것이다. 



- 김종록의《금척金尺》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씨 심는 사람 한 명만 있어도  (0) 2018.12.06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못생긴 식재료  (0) 2018.12.03
리더는 리더를 키워야 한다  (0) 2018.11.30
친절해야 한다  (0) 2018.11.29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못생긴 식재료

사람들의 식생활은 

더 안 좋게 흘러갑니다. 

사람들이 말로는 건강한 음식을 찾지만 

병이 걸려서도 쉽게 식생활 습관을 바꾸지 

못합니다. TV에선 요리 프로그램이 넘쳐나지만 

흥미 위주이고 건강적으로는 지극히 불량합니다. 

요리사가 나서서 추천하는 맛 위주의 음식은 

건강하지 않습니다. 그런데 소비자들도 그런 

음식들을 좋아합니다. 건강하지만 벌레 먹고 

말라비틀어진 농산물은 중간 상인들 

손에서 이미 버려집니다.



- 임재양의 《제4의 식탁》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께 식사를 한다는 것은  (0) 2018.12.05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못생긴 식재료  (0) 2018.12.03
리더는 리더를 키워야 한다  (0) 2018.11.30
친절해야 한다  (0) 2018.11.29
미운 사람  (0) 2018.11.28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리더는 리더를 키워야 한다

리더는 

리더를 키워내야만 한다. 

우리는 어떤 지위에 있든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자기 자신과 다른 사람들을 변화시켜야만 하는 

책임이 있다. 이는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지금의 

리더들은 후대를 위해 치열하게 고민해야 한다. 

전 세계 어느 국가, 어느 사회를 막론하고 

그 어느 때보다 우리 아이들을 위해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야 하는 

책임이 막중하다. 



- 맨프레드 케츠 드 브리스의 《삶의 진정성》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짜 사내 안중근  (0) 2018.12.04
못생긴 식재료  (0) 2018.12.03
리더는 리더를 키워야 한다  (0) 2018.11.30
친절해야 한다  (0) 2018.11.29
미운 사람  (0) 2018.11.28
이따금 뒤로 물러나 관찰하라  (0) 2018.11.27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