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0 TOTAL 1,109,055
2020/08 (7)
포트폴리오 커리어 시대

'포트폴리오 커리어의 시대'는

세계 최고의 경영사상가 찰스 핸디가 이미

오래전에 예측한 바 있다. 그는 포트폴리오 커리어의

시대에는 대부분의 생활이 일에 포함된다고 본다.

2가지 또는 그 이상의 영역에서 일을 하는 사람들이

늘어나는 현상에 따른 것이다. '멀티-커리어리즘'

(Multi-careerism)과도 연결된다. 이런 포트폴리오

커리어는 하나의 직무만으로 평생 먹고살기가

힘들어진다. 그런 미래가 우리 앞에 이미

현실화되었음을 시사한다.



- 이광호의《아이에게 동사형 꿈을 꾸게 하라》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트폴리오 커리어 시대  (0) 2020.08.11
아이들의 감정 변화  (0) 2020.08.10
동사형 꿈  (0) 2020.08.07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아이들의 감정 변화

가끔은

나이가 어린 학생들도

강렬한 감정의 변화를 경험하고

고통스러운 기분에 휩싸이곤 합니다.

그럴 때 자신의 감정과 기분을 조절하는 방법을

알지 못한다면 엄청난 고통을 겪게 될 거예요.

이때 교사들이 숨을 들이쉬고 내쉼으로써

마음다함의 에너지를 만들어 내

학생들의 고통을 덜어준다면

더없이 아름다운 일이겠지요.



- 틱낫한, 캐서린 위어의《행복한 교사가 세상을 바꾼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트폴리오 커리어 시대  (0) 2020.08.11
아이들의 감정 변화  (0) 2020.08.10
동사형 꿈  (0) 2020.08.07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동사형 꿈

'동사형 꿈'은

어른들이나 외부의 시선에 의해

결정되는 것이 아니라 스스로 실현해가는

포부이자 가치 실현이다. 동사형 꿈은 빛을

투과하는 프리즘과 같다. 젊은 세대들이

저마다의 포부와 가치를 프리즘처럼

비춰 스스로 형형색색 꿈의

스펙트럼으로 만들어낸다.



- 이광호의《아이에게 동사형 꿈을 꾸게 하라》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트폴리오 커리어 시대  (0) 2020.08.11
아이들의 감정 변화  (0) 2020.08.10
동사형 꿈  (0) 2020.08.07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논산 훈련소에서

신병 훈련을 받고 있는 젊은이에게는

불면증이라는 말이 달나라보다도 더 먼 나라의

이야기로 들립니다. 혹독한 신병 훈련소에서

어려운 상황에 적응하다 보니 고향, 부모,

두고 온 친구는 누워 눈을 감기 전에만

잠시 생각납니다. 왜냐하면 바로

그 순간에 이미 꿈나라로

떠났기 때문입니다.



- 천종길의《건강하고 즐거운 인생》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이들의 감정 변화  (0) 2020.08.10
동사형 꿈  (0) 2020.08.07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희망이란  (0) 2020.08.03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거룩한 나무

참나무와 향엽나무는

구약성경에 비교적 자주 등장하는

거룩한 나무다. 이 두 나무에 얽힌 고대

이스라엘인의 종교심도 비슷한 점이 많다.

참나무를 뜻하는 히브리어 '엘론'과 향엽나무를

의미하는 '엘라'는 '높다', '세다', '첫째가다'를

뜻하는 고대 셈어 어근에서 파생한 단어다.

그래서 이 나무들의 이름을 직역하자면

'드높은 나무' 또는 '우두머리 나무'

정도가 될 것이다.



- 주원준의《구약성경과 신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동사형 꿈  (0) 2020.08.07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희망이란  (0) 2020.08.03
감정을 적절히 드러내는 법  (0) 2020.07.3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옥상에서

집집마다 걸려있는 빨래를 보면

그 집의 식구들이 연상된다. 오색찬란한

꾸르따부터 아이들의 교복, 가방까지. 어쩌면

너무 소소한 풍경들이 이제 도시에선 보기 힘들어졌다.

마당을 공유하고 함께 음식을 해서 나눠 먹고,

각 집의 빨래를 다 볼 수 있고 누구 집의

숟가락이 몇 개인지까지 알 수 있는

소통이 있는 풍경들 말이다.



- 서윤미의《나의 히말라야에게》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논산 훈련소 신병 훈련병  (0) 2020.08.06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희망이란  (0) 2020.08.03
감정을 적절히 드러내는 법  (0) 2020.07.31
특이한 아이  (0) 2020.07.3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희망이란

희망이란

본래 있다고도 할 수 없고 없다고도 할 수 없다.

그것은 마치 땅 위의 길과 같은 것이다.

본래 땅 위에는 길이 없었다.

한 사람이 먼저 가고

걸어가는 사람이 많아지면

그것이 곧 길이 되는 것이다.



- 루쉰의《고향》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거룩한 나무  (0) 2020.08.05
빨래를 보면 다 보인다  (0) 2020.08.04
희망이란  (0) 2020.08.03
감정을 적절히 드러내는 법  (0) 2020.07.31
특이한 아이  (0) 2020.07.30
정신적 외상을 입은 사람  (0) 2020.07.2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0/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