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8 TOTAL 1,093,790
2019/11/14 (1)
안개로 가려진 꽃

안개가 꽃을 덮고 있어

안개 밖에서 꽃을 보면 희미하여

구분할 수가 없을 듯하지만, 가까이 가서

꽃을 보면 분명히 보인다. 이윽고 안개가 걷히고

꽃이 드러나면 꽃은 본래 그대로 있으니,

이것이 바로 꽃의 본래 모습이다.



- 정창권의《나를 나이게 하라》중에서-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포옹  (0) 2019.11.16
외로움  (0) 2019.11.15
안개로 가려진 꽃  (0) 2019.11.14
노력한 만큼  (0) 2019.11.13
엄마 이름, 순덕이  (0) 2019.11.12
다이아몬드 같은 아이  (0) 2019.11.1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9/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