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6 TOTAL 1,095,684
2019/12/07 (1)
두 마리의 말

소크라테스는

인간의 영혼을 날개 달린 말 두 마리가 끄는

하늘을 나는 마차에 빗대어 설명했다. 두 마리 중

한 마리는 인간의 선한 측면, 즉 선을 상징하고 또

한 마리는 부정한 측면, 즉 악을 상징한다. 말을

다루기가 쉽지 않고 특히 사악한 말은 도통 말을

듣지 않아서 가끔 두 마리가 각기 다른 방향으로

달리기도 한다. 그렇게 되면 마차는 길을 잃고

인간 세상으로 떨어지는 것이다. 인간은 모두

혼란 속에서 자기만의 마차를 몰고 있으며

사방에서 우리를 끌어당기는 힘을

조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 윌리엄 파워스의《속도에서 깊이로》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서진 토기 조각  (0) 2019.12.10
몸이 자꾸 변한다  (0) 2019.12.09
두 마리의 말  (0) 2019.12.07
사람을 만나는 공부  (0) 2019.12.06
살아있다는 것  (0) 2019.12.04
오늘 밤도 푸근히 잘 주무세요  (0) 2019.12.03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9/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