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적재적소의 질문

사람들은
저마다 다릅니다. 따라서
그들의 생각을 편하게 나누도록 하려면
각기 다른 방법으로 접근해야 합니다.
결단력의 문제가 아니라 발견의
문제입니다. 적재적소의 질문을
제대로 던지는 것이
핵심이죠.


- 대니얼 코일의《최고의 팀은 무엇이 다른가》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워냅(Power Nap)  (0) 2022.12.07
말보다 빠른 노루가 잡히는 이유  (0) 2022.12.06
가장 보기 힘든 것  (0) 2022.12.03
고통을 견디는 방법  (0) 2022.12.02
거리의 똥을 치우라  (0) 2022.12.01
  Comments,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