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다른 사람을 뜨겁게

무엇보다 먼저
자기가 하는 일에 대한 확신이 없으면
절대로 일을 투명하게 가지고 갈 수 없습니다.
적어도 내가 하는 일에 있어서만큼은 '천상천하
유아독존'이라는 생각을 가질 수 있을 정도로
일과 관련된 자기 식견에 자신감이 있어야 합니다.
그래야 공공이라는 개념 앞에서 스스로
당당할 수 있습니다.


- 박병원의《일철학》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금, 여기, 찰나의 삶  (0) 2022.07.25
제가 맡아 키우겠습니다  (0) 2022.07.25
다른 사람을 뜨겁게  (0) 2022.07.22
미친 듯이 즐겼다  (0) 2022.07.21
최선의 선택  (0) 2022.07.20
축구의 비밀  (0) 2022.07.1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