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독서와 글쓰기

독서가
집어넣는 인풋이라면,
글쓰기는 꺼내는 아웃풋입니다.
독서를 많이 한 아이가 구슬 서 말을 가진
부자라면, 글을 쓰는 아이는 구슬을 꿰어서
목걸이로 만드는 장인과 같습니다.


- 김성효의《엄마와 보내는 20분이 가장 소중합니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에 사랑을 더하다  (0) 2022.01.26
독서를 사랑했던 그 남자  (0) 2022.01.25
독서와 글쓰기  (0) 2022.01.24
당신의 '해 봄'을 응원합니다  (0) 2022.01.22
눈물 범벅, 땀 범벅, 콧물 범벅  (0) 2022.01.21
청년들의 무거운 어깨  (0) 2022.01.2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