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얼마나 짧은가

얼마나 짧은가.
사랑하기만도 너무 짧은 인생.
나는 누구를 미워하고 있는가?
나는 누구를 욕하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짜증 내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화를 내고 있는가
나는 누구에게 섭섭해하고 있는가?


- 박영신의 《옹달샘에 던져보는 작은 질문들》 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한다고 말하자  (0) 2021.12.06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