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당신의 마지막 연인

자연인의 아내이었다가
어부의 아내이었다가
자유로운 영혼이었다가

지금은
당신의 마지막 여인이고 싶습니다

시인으로
다시 태어나
만인의 연인이고 싶습니다


- 이영월의 시집《하늘길 열리면 눈물의 방》에 실린
시〈숲의 미로〉전문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기만의 무늬  (0) 2021.12.04
얼마나 짧은가  (0) 2021.12.03
당신의 마지막 연인  (0) 2021.12.02
'잘' 나이 든다는 것  (0) 2021.12.01
우표 없는 기도  (0) 2021.11.30
몸부터 따뜻하게  (0) 2021.11.29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