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57 TOTAL 1,032,724
윈도우 7 런칭 행사 다녀와서..

생각지도 못한 런칭행사에 당첨이 되어 홀로 다녀왔다.. [2009/10/21 - [일상에서..] - 윈도우7 개발자 세미나..]
혼자 갔더니 너무나 뻘줌해서 난감했다..
윈도우 7 관련한 후기 글들은 유명한 블로거님들이 이미 올리셨기 때문에
따로 뭐라 적진 않고
다만, 아쉬웠던 느낌 정도랄까..

  • 너무 늦게 시작하고 늦게 끝났다..

분명 7시까지 오라고 해서 저녁도 못먹고 달려갔더니만
저녁 못 드신 분들을 위해 도시락을 주며 시간을 주신 것 같은데
조금 일찍 시작했어야 하는게 아니였을까..
끝난 시간도 밤 11시가 넘었기 때문에 집에 도작하니 12시가 넘었다..
개인 적인 생각으론
변기수 씨가 노트북 뽑는 이벤트를 너무 길게 하여 그랬던게 아닌 가 싶다..

돌아가는 블로거들을 생각 해 줬다면 이벤트 시간을 그리 늘어지게 진행해선 안됐다..


  • 경품으로 준 윈도우7 이 64비트였었으면..

이왕 기자들이 아닌 블로거들을 불렀을 땐
기자들 홍보보단 더 많은 파급효과를 노렸을 것이다..
그랬다면 이왕이면 다홍치마라 하겠다.. 

 

[블로거 Tag]


 
 
 
 
 
[이 앞에서 포즈를 취한 사람들 중에 추첨을 해서 마우스, 노트북 등의 경품을..]

 

 
 
 
 
 
 
 
 
 
 
 행사가 열린 행사장 내부 모습 1층에 자리를 잡지 못해 2층 문앞에서 관람

 
 
 
행사장 내부 모습..
인텔, AMD, NVIDIA 부스에서 여러가지 행사 진행..
내 앞앞 여자분이 인텔CPU 득템.. 




 
 
 
 
[11시가 넘어간 시간 유일한 경품(윈도우 7)을 받고 돌아가는 블로거들]

 
[지하철 시계를 보니.. 집에 언제 가나..]

 
 
[지하철 기다리며 케이스 기념]


[행사장에선 먹지 못하고 12시 넘어 집에와서 건드린 저녁]

 
 
 
 
[이거 받을라고 저녁도 못먹고 혼자 뻘줌한 행사를 버텼다..]


6  Comments,   3  Trackbacks
  • 다녀오셧군요 ^^;;
    저도 대전에서 행사참석을 위해 서울까지 갔건만.. ㅠㅠ
    시간에 대한 공지나 일정 얘기가 없어서 참 난감했습니다.
    결국 1박 2일 찍었어요 ㅎㅎㅎ;;
  • 전 가고 싶었는데 이런걸 하는줄도 몰랐어요 ㅠ_ㅠ
    으잉~ 물론 안 좋은 이야기도 많은걸로 봐서는 행사 자체가 그닥... 이었지만
    경품에 눈이 갔다고 해야할까요? ㅋㅋ
  • 어쩌면 서로 오가며 마주쳤을지도 모르겠네요. ㅎㅎ
    저도 너무 늦게 끝나서;;; ㅠ_ㅠ
    저도 공감합니다. 이왕 64비트로 주시지;;; 하는 아쉬움이. 쿨럭.
    물론 깔아서 잘 사용하고 있긴 하지만 말입니다;;; (먼 산 보기)
    • 전 집 놋북 시디롬이 망가져서
      주말에 용산 들렸다가 고친 후에나 깔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이메일로 MS에서 감사하다고 메일 보냈네요..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8/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