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43 TOTAL 1,044,983
홍콩 - 2층 트램타고 웨스턴마켓 허니문디저트 가게로..

 

여행일자: 2012년 2월 29일

 

망고라는 과일을 대만에서 처음 먹어보고 완전 반한 후에
홍콩에서도 망고를 먹을 수 있는 가게가 있다고 하여 찾아 가 보기로 했다..
위치는 웨스턴 마켓이라는 곳..

 

숙소가 있던 '포트리스 힐' 앞에 웨스턴 마켓까지 가는 트램이 있어서 지하철이 아닌 트램을 이용하기로 했다..

우리나라 서울도 인구밀도가 엄청난데,
홍콩은 서울에 10배가 넘는다고 한다..
그래선지 아파트의 크기가 상상을 초월했다..
개인적으로 홍콩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곳이 이런 아파트들 이였다..

도로옆에 이런 고층 아파트가 있을 수 있다니..
직장인으로써 출퇴근 하기 너무 좋겠다..

 

 

 

기다리며 지나가던 트램들..
정말 훌륭한 광고판이 아닐 수 없다..
일반 2층버스도 마찬가지..

출근시간이 한참 지난 후라 사람이 없을 줄 알았는데,
트램은 만원이였다..

어느정도 지나니 2층에 사람들이 많이 빠지고 앉아갈 수 있었다..
트램에서 찍은 바깥 도시풍경.. 

 학교인지 일반 공원인지
오전이라 그런지 사람이 별로 없었다..

위 사진 4명은 모두 한국인들이다..
좌측 아저씨(아버지 아님)가 우측 여학생 2명에게 홍콩에 대해 이런저런 설명을 해주셨는데,
덕분에 우리도 들을 수 있었다..

뒤에 계신 아주머니가 여학생들 어머니셨는데 한국사람 없는 줄 알고 편하게 얘기하시다가
우리가 한국말 하는 걸 듣고 말 수가 적어지심..

트램에서 내린 후 기념사진 한장..
내 뒤에 찍힌 이들이 위에서 트램 같이 탔던 그 아주머니와 학생들..

 

바로 앞에 보이는 웨스턴 마켓..
우리가 여길 바로 간건 아니고 아침겸 딤섬을 먹으러 '딤섬스퀘어'라는 곳에서 딤섬을 먹고
말 그대로 디저트로 망고를 먹으러 갔다..

첨엔 뭘 뽑는 뽑기기계인가..봤더니 몸무게 재는 기계..?!
예전에 어디더라.. 터키였나 말레이시아였나..
야외에서 몸무게를 잴 수 있었는데 홍콩도 그런가 부다..

허니문 디저트 가게..

 내부 모습..
실제 책꽂이에 책들이 있는 건 아니고 그림이다..
그래도 뭔가 있어보이는.. 

 기본 세팅을 하고 얼마 안있어 나온 망고가 안에 든 디저트..

커다란 한덩이가 들어 있는데
다시보니 너무 먹고 싶구만.. 

와이프님이 시킨 망고 국물에 망고 조각, 아이스크림..
(내가 시켰던가?!)

사장 아주머니가 참 친절하셨다..
출발 전에 와이프님이 몸살기가 있어서 숙소 근처 '매닝스'에서 감기약을 사서 왔는데,
온통 영어와 한문 뿐..
사장님께 어떻게 먹어야 하냐 했더니 직접 설명서를 보시더니 가르쳐주셨다..

 

개인적으로 그런 것 같다..
어느 가게든 직원이나 사장이 친절하면
설사 음식맛이 좀 아니더라도 용서가 되는 것 같다..
여긴 맛도 친절도도 좋았다..

암튼,
속을 든든히 하고 '웡타이신' 사원으로 이동~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8/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