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6 TOTAL 1,099,146
2020/03/10 (1)
부모가 강하면 자식도 강해진다

나는 평생의

반려자를 원했지.

내 아이들의 엄마가 되고

나와 영원히 함께해줄 사람 말이다.

나는 소리가 있는 세상에서 소리를 듣지

못하는 사람끼리 의지하며 살고 싶었다.

그래서 우리만의 세계, 침묵의 세계를

함께 만들고 싶었다. 함께 있어서

강해지고 아이들을 위해서

강해지는 그런 부부가

되고 싶었다.



- 마이런 얼버그의《아버지의 손》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른다운 어른  (0) 2020.03.12
너무 고민 말고 도움을 청하라  (0) 2020.03.11
부모가 강하면 자식도 강해진다  (0) 2020.03.10
초인(Übermensch)  (0) 2020.03.09
치유와 정화의 바이러스  (0) 2020.03.09
때에 맞아야 한다  (0) 2020.03.06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0/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