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6 TOTAL 1,125,354
불화의 목소리를 통제하라

불화의 주범, 목소리.

귀엽고 예쁘다는 이야기를

목소리 톤을 높여 소리 지르듯 했을 때,

아기는 입을 삐죽거리며 칭얼대기 시작할 것이고

강아지는 슬금슬금 당신을 피해 달아날 것이다.

아기나 강아지는 말하는 내용이 무엇인지 전혀

알아듣지 못한다. 그러나 그 말을 전하는

목소리에서 말하는 사람의 감정을

느끼고 두려움을 갖는 것이다.



- 아놀드 베넷의《변화의 즐거움》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페니실린과 코로나 백신  (0) 2020.12.29
서서히 벌어진 변화  (0) 2020.12.28
불화의 목소리를 통제하라  (0) 2020.12.27
신비로운 탄생  (0) 2020.12.25
믿음과 신앙이 있는 삶  (0) 2020.12.24
몸이 쉬면 뇌는 더 일한다  (0) 2020.12.23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21/03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