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35 TOTAL 1,089,764
고도를 기다려

우리는 삶의 의미를 

개인이 느끼는 행복한 경험 같은 

것으로 쉽게 착각하고는 합니다. 그러나 

많은 사람이 이런 생각의 공허함을 알아차렸습니다. 

이들은 아마 사뮈엘 베케트의 유명한 부조리극

'고도를 기다리며'의 등장인물 에스트라공처럼 

묻고 싶을 것입니다. "우리는 행복해. (침묵) 

행복하니 이제 무얼 할까? "

그러자 블라디미르가 대답합니다. 

"고도를 기다려."



- 스벤 브링크만의《철학이 필요한 순간》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걸어서 고치는 것이 낫다  (0) 2019.09.09
빙판  (0) 2019.09.06
고도를 기다려  (0) 2019.09.05
내 아이가 변해가는 모습  (0) 2019.09.04
삶의 양념  (0) 2019.09.03
급할 거 하나도 없다  (0) 2019.09.02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9/09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