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현명한 게으름

게으름은 

그 단어의 뉘앙스처럼 

게으르기만 한 것이 아니다. 

야생 동물들은 진화를 통해 얻은 행동 전략에 

따라서만 행동한다. 야생 동물을 어느 정도 지켜봤던 

사람이라면 아무것도 하지 않는 것이 여러 상황에서 

오히려 성공적인 전략임을 알고 있을 것이다. 많은 

동물들은 하루 중 상당 부분을 휴식으로 보내는 

경우가 많다. 오로지 근육을 운동시킬 목적으로 

체조를 하며 에너지를 소비하는 존재는 

인간밖에 없다. 



- 마이클 L. 파워, 제이 슐킨의 《비만의 진화》 중에서 -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