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고통은 좋은 거야

저스틴은 생전에
"고통은 좋은 거야. 고통은 좋은 거야."라고
입버릇처럼 말했다. 전력을 다해 언덕을 올라갈 때마다
그 말이 떠올랐다. 고통의 경계를 넘어 상쾌한 기분을
느낄 때까지 전속력으로 달렸다. 어느덧 나는
건강을 회복해가고 있었다.


- 리비 사우스웰의《행복해도 괜찮아》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희망이란  (0) 2008.08.01
'님'자를 붙여 불러보자  (0) 2008.07.31
고통은 좋은 거야  (0) 2008.07.30
나에겐 네가 필요해  (0) 2008.07.29
나를 찾는 사람이 참 많네  (0) 2008.07.28
내 마음의 지도  (0) 2008.07.26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