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2018/06/07 (1)
헌신의 절정

헌신의 절정은 사랑이다. 

남녀가 육체적 사랑을 나누면서 

하나되는 순간 둘은 온전하게 서로에게 

헌신한다. 각자의 자아를 버리고 

상대방에게 집중하며 상대에게 

자신을 완전히 내준다. 



- 안셀름 그륀의《지금과 다르게 살고 싶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역지사지(易地思之)  (0) 2018.06.09
시 첫 줄 첫 단어  (0) 2018.06.08
헌신의 절정  (0) 2018.06.07
아버지의 수염  (0) 2018.06.05
전쟁의 중단을 명합니다  (0) 2018.06.04
겸손한 사람  (0) 2018.06.02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