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2018/06/01 (1)
남편은 요지부동

노부부가 있었다. 

아내는 심한 결벽증이 있었고 

남편은 정반대로 위생 관념이라곤 없었다. 

심지어 남편은 집안일도 도와주지 않았다. 

부부는 이 일로 다툼이 잦았다. 아내는 남편이

지저분하고 몸에서 냄새가 나며, 돼지처럼 게으르다며 

모든 거북한 단어를 다 동원하여 남편을 비난했다. 

하지만 남편은 요지부동이었다. 



- 뤼후이의《시간이 너를 증명한다》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전쟁의 중단을 명합니다  (0) 2018.06.04
겸손한 사람  (0) 2018.06.02
남편은 요지부동  (0) 2018.06.01
책을 다시 집어 들 때마다  (0) 2018.05.31
자신에 대한 탐구  (0) 2018.05.30
그 무기를 내가 들 수 있는가?  (0) 2018.05.29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