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지문

지문에는 

뭔가 매력적인 부분이 있다. 

모호하면서도 예술적인 부호로 

인간의 개성이 외부에 표시되어 있는 셈이다. 

태아의 지문은 약 26주부터 형성되기 시작하며 

태어날 때의 지문이 어른이 되어서도 그대로 유지된다. 

디네족(나바호족으로도 알려져 있다)의 전통에 

따르면, 일종의 생명력인 영혼의 바람이 

지문에서 나온다고 한다. 



- 데이비드 J. 린든의《터치》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쓰레기 천지  (0) 2019.03.08
아무도 가지 않은 길  (0) 2019.03.07
지문  (0) 2019.03.06
시대를 잘 읽어야 한다  (0) 2019.03.05
남이 못 보는 꿈과 환상을 보라  (0) 2019.03.04
사연이 많은 친구  (0) 2019.03.03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