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33 TOTAL 996,453
Camper (2)
직구로 구입한 캠퍼(Camper) 두켤레..

 

신혼여행을 가서,

유일하게 사치(?)를 부렸던

캠퍼 신발을 구입한 지 5년이 지났다..

 

당시 환율이 유로당 2,000원을 할 때라, (정확히 2,007원 )

아무것도 살 수가 없었다..

경유지 핀란드에서 자판기 콜라 가격이 2.5유로(5천원)

 

작성일 기준 유로당 1,382원이니

다음달 스페인으로 신혼여행 가는 친구놈은

얼마나 껌값(?)으로 여행을 가는 것인가..

 

세월이 흐르듯,

환율도 흘러 흘러 달러당 1,024원(작성일 기준)까지 내려왔다..

 

직구 사이트 중 6pm이란 사이트가 있는데,

달을 눈으로만 쇼핑을 거듭한 끝에,

와이프님의 허락을 득한 후,

지르게 됐다..

 

camper

왼쪽 캠퍼는 108.99 달러

+ 오른쪽 캠퍼는 66.99 달러 = 약 176 달러..

+ 배송비(16.5 달러) = 약 192.5 달러

 

참고로,

왼쪽 캠퍼를 네이버에서 검색 해 보면,

25만원대에 가격이 형성되어 있다..

 

13~4만원 짜리도 있지만,

신을 수가 없을 것이다..

왜? 사이즈가 없을테니..

camper

요즘같은 환율 상황에서

이런 국내/외 가격 상황을 비교 해 보자면,

직구를 안할래야 안할 수가 없다..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스페인 - 바르셀로나에서 신한카드 사용자는 확인을..

올 3월달 바르셀로나 깜페르(Camper) 매장에서 신발을 하나 득템했었다..
금일(10월 27일) 신한카드에서 연락이 왔다..
우리가 긁은(?) 매장에서 카드 복제사고가 났기 때문에(우리가 쓴 카드 말고)
사용 중인 카드를 즉시 교체 하란다..

혹시, 스페인 혹은 유럽에서 카드 긁은 이들은 꼭 확인 해 봐야 겠다..

ps: 8개월 다 되서 이제 연락이 오는 건 뭔지..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8/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