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137 TOTAL 1,040,113
걷는 것이 시작이다

젊을 때는 길은 몰라도 괜찮았다.

시간이 많이 남아 있으니까. 알아도 

일부러 안 걷는 거라며 객기를 부릴 수도 있었다.

의지만 있으면 걷는 건 언제든 가능할 테니까.

하지만 걷지 않으면 결국엔 걷지 못하게 

되는 법이다. 의지와는 상관없이 점점 

능력 부족, 경험 부족으로 접어든다.

그걸 깨달은 순간, 이미 청춘은 

저만치 달아나 버렸다.



- 이영미의《마녀체력》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간 경영, 경영자의 자격  (0) 09:15:27
걷는 것이 시작이다  (0) 2018.08.18
고통과 기쁨  (0) 2018.08.17
한 번 제대로 깨닫는 것  (0) 2018.08.16
자리이타 (自利利他)  (0) 2018.08.14
떠돌다 찾아올 '나'를 기다리며  (0) 2018.08.13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8/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