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사이 좋은 쌍둥이

똑똑한 사람은
기회를 찾는 것이 아니라 직접 만든다.
절묘한 타이밍으로 서로에게 필요한 것들을 교환하는 것은
현명한 선택이다. 위기와 기회는 본질적으로
정 깊은 쌍둥이와도 같다.


- 장쓰안의《평상심》중에서 -


* 위기와 기회는 한 몸입니다.
사이 좋은 쌍둥이처럼 늘 붙어 다닙니다.
위기가 찾아왔을 때 절망할 필요가 없습니다.
위기를 오히려 더 좋은 기회로 삼을 수 있을테니까요.
기회는, 항상 준비하고 만들어가는 사람의 몫입니다.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천하의 중심  (0) 2008.07.22
지나온 길, 가야할 길  (0) 2008.07.19
새벽빛  (0) 2008.07.18
흑자 인생..  (0) 2008.07.17
사이 좋은 쌍둥이  (1) 2008.07.16
자신의 말을 지키는 사람  (0) 2008.07.16
1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