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직관


잠을 잘 때,
우리의 직관은 더 활발히 움직인다고 한다.
직관은 인간의 창조성과 맥이 닿아 있기 때문에
만일 꿈에서 본 장면이나 사건을
실생활에 활용할 수만 있다면
삶을 더욱 풍요롭게
만들어 갈 수 있을 것이다.


- 셰퍼드 코미나스의《치유의 글쓰기》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산이 부른다  (0) 2009.05.09
부모가 되는 것  (0) 2009.05.08
직관  (0) 2009.05.07
시작과 끝  (0) 2009.05.06
'철없는 꼬마'  (0) 2009.05.05
비록 누더기처럼 되어버렸어도...  (0) 2009.05.04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