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지금도 저는 꿈으로 살아갑니다

지금도 저는 꿈으로 살아갑니다. 

비전으로 호흡하고 꿈을 양식으로 먹으며 

살아갑니다. 지금도 앞으로 이루어질 찬란한 

약속을 생각하면 가슴이 설렙니다. 아무리 피곤해도 

꿈 없이 잠든 적이 한 번도 없었고 꿈 없이 일어난 적이 

한 번도 없을 정도로 꿈을 먹고 살아갑니다. 

꿈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보배로운지요. 



- 소강석의《맨발의 소명자》중에서 -


'고도원의 아침편지'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랑을 주고받는 반려자  (0) 2018.10.31
샐러드 좋아하세요?  (0) 2018.10.30
지금도 저는 꿈으로 살아갑니다  (0) 2018.10.29
참 좋다  (0) 2018.10.27
산티아고 오르막길에서, 내 등을 밀어준 사람  (0) 2018.10.26
신뢰  (0) 2018.10.25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