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고기 말고 낚시대를 만들자 !
TODAY 842 TOTAL 1,058,147
숨이 차서 헐떡거리는 것은

일반인들은 한 걸음 

내디딜 때마다 숨을 내쉬고 들이쉬지만, 

호흡 훈련을 하면 3-3-3 호흡을 합니다. 세 걸음 

가는 동안 들이쉬고, 세 걸음 가는 동안 숨을 멈추고, 

세 걸음 가는 동안 내쉽니다. 물론 4-4-4, 5-5-5도 가능합니다. 

이렇게 호흡하면 일반 호흡보다 5~6배의 산소량이 

몸에 들어오니 숨이 찰 수가 없어요. 숨이 차서 

헐떡거리는 것은 곧 몸에 산소가 

부족하다는 반응이지요. 



- 이길우의《고수들은 건강하다》중에서 - 


0  Comments,   0  Trackbacks
댓글 쓰기
최근 작성 댓글
최근 작성 트랙백
글 보관함
캘린더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검색